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방송·연예

트와이스 미니앨범 '팬시 유' 발매

  • 한민구 기자
  • 2019-04-23 17:13:55
  • 방송·연예
트와이스 미니앨범 '팬시 유' 발매
트와이스가 22일 예스24라이브홀에서 ‘팬시’를 선보이고 있다/양문숙기자

일본 돔 투어를 마친 그룹 트와이스가 신곡으로 돌아왔다. 트와이스는 22일 오후 6시 일곱 번째 미니앨범 ‘팬시 유’(FANCY YOU)를 공개했다. 이번 미니앨범에는 타이틀곡 ‘팬시’(FANCY)를 포함한 6곡이 수록됐다. 그중 4곡은 트와이스 멤버가 직접 작사에 참여했다.

‘팬시 유’의 타이틀곡 ‘팬시’는 “누가 먼저 좋아하면 어때.”, “절대 놓지 않을래.” 같은 도발적인 가사가 담겼다. 트와이스 리더 지효는 “그동안 밝은 모습을 보여드렸기 때문에 질리지 않을까 걱정했다”며 “조금 변신하면 색다른 모습을 보여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해 도전했다”고 했다. 앞으로 활동에서는 뮤직비디오에 나온 밝은 의상도 입을 예정이다.

두 번째 트랙인 ‘스턱 인 마이 헤드’(STUCK IN MY HEAD)는 상대를 정신 못 차리게 하겠다는 도발적인 경고를 담은 곡이다. 다른 생각을 하지 못하도록 붙들고 싶은 마음을 담아 달콤하지만 차가운 두 가지 매력을 표현했다.

세 번째부터 여섯 번째 트랙은 트와이스 멤버 지효, 모모, 사나, 채영이 각각 작사에 참여했다.

세 번째 트랙, ‘걸스 라이크 어스’(GIRLS LIKE US)는 리더 지효가 작사한 곡이다. 가사는 ‘좌절의 순간이 찾아올 때, 포기하지 말고 부딪혀보자’는 내용이다. 지효는 “꿈에 도전하며 포기하고 싶다는 사람들에게 23살인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 전했다”고 했다.

네 번째 트랙, ‘핫’(HOT)은 모모가 작사에 참여한 곡이다. ‘스스로 느끼는 대로 표현한다’는 자신감을 담았다. “혼자 작사를 해본 건 처음이라 많이 어려웠다”며 “스스로 느끼는 것을 표현하고 싶어서 가사를 썼다”고 밝혔다. 따라부르기 쉬운 반복되는 후렴구와 후반부로 갈수록 고조되는 전개가 특징이다. ‘댄스 더 나이트 어웨이’(Dance The Night Away)를 작곡한 문샤인(MOONSHINE)과 카시 오페이아(Cazzi Opeia)가 작곡팀으로 참여했다.

다섯 번째 트랙, ‘턴 잇 업’(TURN IT UP)은 사나가 쓴 곡이다. 어두운 무대에서 팬들 원스(ONCE)가 비춰주는 빛을 별빛으로 묘사했다. 팬들의 응원을 받아 힘내겠다는 뜻을 담았다. 댄스 팝 장르로 베이스라인이 곡을 이끌어간다. 사나는 “원스분들하고 같이 노래하고 즐기면 좋을 거 같다고 생각했다”며 “원스분들을 봤을 때 느낌을 생각하며 쓴 곡”이라고 했다.

여섯 번째 트랙, ‘스트로베리’(STRAWBERRY)는 채영이 작사에 참여했다. “딸기를 전부터 좋아했다”며 “가공된 딸기보다 본연의 딸기 그 자체가 맛있는 것처럼,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더 좋아해 달라”는 마음을 가사를 통해 전했다.

22만 관객을 만나며 성황리에 마친 일본 돔 투어에 대해 모모는 “믿기지 않을 정도로 많은 분이 와서 꿈같은 시간 보낸 거 같다”며 “원스 분들 덕분에 큰 공연장에서 공연을 돌 수 있었던 거 같아 감사한 마음 크다”고 소회를 밝혔다.

트와이스는 앨범 공개와 함께 2019 월드 투어를 시작한다. 5월 25~26일 양일간 서울 콘서트를 시작으로 6월 15일 태국 방콕, 29일 필리핀 마닐라, 7월 13일 싱가포르, 17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19일 멕시코 멕시코시티, 21일 미국 뉴어크, 23일 시카고, 8월 17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까지 전 세계 9개 도시서 10회 단독 공연을 펼친다.

이어 트와이스는 7월 17일 일본 싱글 4집 ‘해피 해피(HAPPY HAPPY)’, 24일 싱글 5집 ‘브레이크스루(Breakthrough)’를 발매할 예정이다.
/한민구기자 1min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