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종목·투자전략

[1시주식시장은] 하락폭 줄어든 코스피, 코스닥은 낙폭 커져

  • 박경훈 기자
  • 2019-07-15 13:49:49
  • 종목·투자전략
코스피가 15일 오후 들어서도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코스피는 하락폭이 한때 외국인·기관 모두 순매수세로 전환하면서 오전보다 하락폭이 줄어든 반면 코스닥은 하락폭이 확대됐다.

이날 오후 1시 30분 기준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51포인트(0.07%) 내린 2,085.15를 나타냈다. 지수는 전장보다 3.27포인트(0.16%) 내린 2,083.39로 출발해 약세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이날 발표된 중국의 2·4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은 전분기의 6.4%보다 하락한 6.2%로 잠정 집계됐다. 이에 경기 둔화 우려가 재차 부각되면서 시장 일각에서는 중국 정부가 향후 추가 부양 정책을 내놓을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이 40억원, 개인이 103억원 규모를 순매도했고 기관은 106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는 삼성전자(005930)(0.54%), SK하이닉스(000660)(2.28%), LG화학(051910)(0.73%), 신한지주(0.90%), SK텔레콤(017670)(0.77%), POSCO(005490)(0.84%), LG생활건강(051900)(0.40%) 등이 올랐다. 현대차(005380)(-1.43%), 현대모비스(012330)(-0.42%), 셀트리온(068270)(-2.12%),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1.16%) 등은 하락세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8.10포인트(1.19%) 내린 673.07을 나타냈다. 지수는 1.19포인트(0.17%) 오른 682.36으로 개장한 뒤 하락 전환했다. 코스닥시장에서도 외국인이 1,190억원, 기관이 357억원 규모를 각각 순매도했다. 개인은 1,609억원을 순매수했다.

한편 같은 시간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 대비 0.1원 내린 1,179.1원을 기록했다. /박경훈기자 socoo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