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솔라루프' 달고 시동

  • 이재용 기자
  • 2019-07-22 10:48:20
  • 기업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솔라루프' 달고 시동
쏘나타 하이브리드.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는 자사 최초의 솔라루프 시스템과 세계 최초의 능동 변속제어 기술을 적용한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를 22일 출시했다.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의 연비는 16인치 타이어 기준 리터당 20.1㎞로 동급 최고 수준이다.

현대차는 특히 태양광으로 차량 배터리를 충전해 주행가능거리를 늘리고 배터리 방전을 막는 솔라루프 시스템을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탑재했다. 솔라루프 시스템은 야외에서 하루 6시간 충전할 경우 1년 기준 약 1,300㎞를 더 주행할 수 있게 된다. 장기 야외 주차에 따른 차량 방전도 예방할 수 있다.

현대차 쏘나타 하이브리드 '솔라루프' 달고 시동
쏘나타 하이브리드 솔라루프 시스템.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는 또 세계 최초로 개발한 능동 변속제어 기술을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적용했다. 현대차가 독자 개발한 이 기술은 하이브리드 모터로 자동변속기를 초당 500회씩 초정밀 제어하는 것이다. 기존 하이브리드차보다 30% 빠른 변속이 가능해 주행 성능과 연비, 변속기 내구성을 동시에 높여준다.

아울러 하이브리드 전용 디자인인 크로스홀 캐스케이딩 그릴과 공력 성능을 고려한 리어 스포일러, 하이브리드 전용 알로이 휠 등 친환경 모델만의 차별화된 디자인을 구현했다. 빌트인 캠, 현대 디지털 키, 음성인식 공조제어, 개인화 프로필 등을 적용해 상품성도 대폭 높였다.

판매 가격은 △스마트 2,754만원 △프리미엄 2,961만원 △프리미엄 패밀리 3,130만원 △프리미엄 밀레니얼 3,330만원 △인스퍼레이션 3,599만원이다.
/이재용기자 jyle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