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금융가

중복 맞아 '사랑의 삼계탕' 나눈 김광수

중복 맞아 '사랑의 삼계탕' 나눈 김광수
22일 서울 중구 신당데이케어센터에서 김광수(오른쪽)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이 어르신에게 삼계탕을 대접하고 있다./사진제공=농협금융

김광수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을 비롯한 임직원 봉사단 20여명은 22일 중복을 맞아 서울시 중구 신당데이케어센터를 방문해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를 실시했다.

김 회장은 임직원들과 함께 치매·중풍 등으로 몸이 불편하신 어르신과 차상위 계층 어르신 등 150여명을 초청해 농협에서 생산된 삼계탕을 직접 대접했다. 식사 후에는 제철과일 수박을 함께 나누며 말벗이 돼 드리기도 했다. 이날 행사에서 김 회장은 “본격적인 중복 더위 속에서 지친 어르신들을 위해 농협금융 임직원들의 따뜻한 정을 담아 보양식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금융은 혹서기를 맞이해 은행·생명보험·손해보험·증권 등 자회사들과 함께 무더위에 취약한 어르신·어린이 등을 대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