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 정글 배 쇼미더머니, 션의 날카로운 심사평

  • 김주원 기자
  • 2019-08-10 01:45:01
  • TV·방송
오늘(10일) 방송되는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에서는 정글에 긍정 에너지를 전했던 션이 ‘쇼미더머니’ 심사위원으로 깜짝 변신해 힙합 대부의 면모를 뽐낼 예정이다.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 정글 배 쇼미더머니, 션의 날카로운 심사평
사진=SBS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 & 메르귀’

이날 족장이 요리한 오리구이를 먹고 힘이 난 KARD의 비엠은 생존을 함께하며 지켜봐 온 병만족을 주제로 즉석에서 무반주 랩을 선보였다. 비엠의 랩을 주의 깊게 듣던 부족원들은 랩이 끝나자 일동 환호성을 보냈다.

그러나 ‘쇼미더머니4’ 심사 위원이었던 힙합 대부 션은 비엠의 랩을 묵묵히 듣고만 있었는데. 후배의 랩을 어떻게 들었냐는 멤버들의 질문에 웃으며 “주의 깊게 듣지 않았다”고 장난스런 독설을 날려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션은 심사에 이어 녹슬지 않은 랩 실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또 다른 생존지를 찾아 인레 호수에서 배를 타고 이동하던 중, ‘오빠 차’를 ‘오빠 배’로 개사하여 화려한 랩 실력을 선보인 것. 션의 재치 있는 개사에 멤버들은 함께 “오빠 배‘를 열창했고, 션은 숨겨둔 예능감을 방출하며 분위기를 이끌었다.

정글에서 힙합 시조새다운 면모를 제대로 뽐낸 션의 랩 실력은 오늘(10일) 밤 9시 ‘정글의 법칙 in 미얀마’ 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