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극한식탁' 김정화, 남편 유은성 요리 맛보고 눈물 쏟아

  • 김주원 기자
  • 2019-09-05 12:41:50
  • TV·방송
‘극한식탁’의 두 번째 요리쇼가 펼쳐진다.

'극한식탁' 김정화, 남편 유은성 요리 맛보고 눈물 쏟아
사진=Olive

Olive ‘극한식탁’은 제한시간 안에 아내 취향 저격 요리를 완성해야 하는 남편들의 예측불가 요리쇼. 주방으로 소환 당한 남편들이 아내를 감동시키기 위해 진정성 넘치는 요리 대결에 뛰어드는 과정과 결과를 담는다. 고지용과 조태관이 요리쇼를 선보인 지난 첫 방송 이후 아내를 위해 진심 가득한 한 상을 준비하는 과정이 웃음과 공감을 선사한다는 평을 얻고 있다.

오늘(5일, 목) 방송되는 2회에는 보기만 해도 훈훈한 미소를 자아내는 아름다운 두 아내, 배우 김정화와 모델 이현이의 남편들이 요리쇼에 도전한다. 결혼 7년차 김정화-유은성 부부와 결혼 8년차 이현이-홍성기 부부는 ‘극한식탁’에서 서로 만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부터 연기하는 아내의 키스신을 보고 난 후 생긴 재밌는 에피소드까지 풍성한 이야기를 공개한다.

2회 미션은 ‘아내가 매일 먹어도 질리지 않는 요리’를 만드는 것. 두 남편은 미션 종이를 확인하고 메뉴 선정부터 레시피 발굴까지 스스로 해야하는 점에 당황했지만, 넘치는 열정과 승부욕으로 완벽한 준비에 임한다. 이날도 남편들의 특별한 조력자들이 출격한다. 홍성기는 절친을 만나 의견을 나눈다. 이현이는 매운 걸 먹을 때 특유의 데시벨이 올라간다며, 아내 취향을 잘 아는 만큼 “맛있게 만들 수 있을 것 같다”는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고 해 기대감을 드높인다.

유은성은 김정화의 이모들을 방문해 요리를 배운다. 돌아가신 김정화 어머니의 요리를 그 맛 그대로 재현해주고 싶어서 친이모들에게 도움을 청했다고. 아내를 행복하게 만들기 위해 직접 이모들을 찾아가 요리를 배운 유은성의 진심에 스튜디오는 감동으로 물들었다는 후문. 실제 유은성의 요리를 맛 본 김정화는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고 전해져 그가 어떤 요리를 만들었을지, 그 요리에 담긴 사연이 어떤 것일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한편, MC 송은이, 김신영, 문세윤, 최현석, 광희의 활약 또한 돋보일 예정이다. 다섯 MC는 김정화, 이현이 부부의 이야기에 귀기울여 공감하는가 하면, 초단위로 쏟아지는 생생한 중계와 맛 평가로 브라운관 너머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전망이다. MC 군단의 극한 에너지는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남편들의 예측불가 요리쇼 Olive ‘극한식탁’은 매주 목요일 저녁 8시 50분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