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경기도, 청각 장애인 개인정보 노출한 양평군 공무원 징계

  • 윤종열 기자
  • 2019-09-05 15:07:17
  • 전국
청각장애인의 개인정보를 특정단체에 제공한 공무원이 징계 처분을 받았다.

5일 경기도에 따르면 ‘경기도 공익제보 핫라인-공정경기 2580’에 제보된 공익제보 조사결과 양평군 공무원 A씨가 지난 3월 2회에 걸쳐 청각장애인 47명의 인적사항을 당사자의 동의 없이 B단체에 제공한 것으로 확인돼 경징계인 ‘견책’ 처분을 내렸다.

B단체는 양평읍의 청각장애인에게 보청기를 무상 지원하겠다면서, 병원진료를 위한 여행자보험 가입에 사용하겠다는 사유를 들어 청각장애인의 명단과 주민 번호 등을 요구했다. 이에 A씨는 좋은 취지로 행하는 봉사활동으로 판단해 당사자의 동의 없이 해당 정보를 제공했다.

특정지역 청각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안내 우편물이 온 것 등을 수상하게 여긴 제보자는 ‘경기도 공익제보 핫라인-공정경기 2580’에 제보를 했고, 조사결과 양평군 공무원의 개인정보 노출이 사실로 드러났다.

도는 해당 제보 사안에 대해 오는 11월 공익제보지원위원회의 포상금 지급안건으로 상정하여 포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윤종열기자 yjy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