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유준상, 소산 박대성 화백의 그림을 음악으로 만든 앨범 발매

  • 정다훈 기자
  • 2019-09-09 14:26:52
  • 가요
배우 유준상이 9월 9일(월)에 J n joy 20 정규 3집 Travel Project 3. ‘in 경주’ 앨범을 발매한다.

J n joy 20(유준상, 이준화)는 여행을 하면서 걷고 생각하고 느끼는 순간의 감정과 이야기를 음악으로 담아 Travel Project 앨범을 시리즈로 발매해왔다. 1집 ‘Just Travel… Walking… and Thinking…’(2014), EP ‘in 제주’(2015), 2집 ‘in 유럽’(2015)에 이어 5년 만에 발매하는 3집 ‘in 경주’는 유준상과 이준화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수묵화가 소산 박대성 화백의 그림을 음악으로 담은 앨범이다.

유준상, 소산 박대성 화백의 그림을 음악으로 만든 앨범 발매

유준상은 2015년에 영화 ‘고산자, 대동여지도’ 촬영을 하면서 소산 박대성 화백과 연을 맺었다. 첫 만남에서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를 느낀 유준상은 J n joy 20 이준화와 함께 소산 박대성 화백이 머물고 있는 경주로 찾아가 소산의 일상에 스며들었다. 매일 아침 기도를 드리고 글씨를 쓰면서 하루를 시작하고, 작업실에 스스로 갇혀 작품에 몰두하고, 경주의 보물 남산을 산책하면서 하루를 마무리하는 소산의 절제된 생활은 자기 관리를 철저히 하는 유준상을 반성하게 만들었다.

소산 박대성 화백의 삶과 그림에서 영감을 받은 유준상과 이준화는 ‘천지인’, ‘고미’, ‘금강화개’, ‘만월’, ‘독도’, ‘현월’, ‘松’, ‘독락’ 등 소산의 대표작품을 음악으로 만들어 앨범을 내기로 결심한다.

이미지는 이야기가 되고 이야기는 음악이 되어 ‘새가 되어 바라보다(천지인)’, ‘아름다운 비밀(고미)’, ‘물고기가 되어 바라본 금강산(금강화개)’, ‘그 방에 물들다(만월)’, ‘독도 이야기(독도)’, ‘그 시간을 어찌 멈추리오(현월)’, ‘솔거의 노래(松)’, ‘나 홀로(독락)’, 스페셜 곡 ‘그냥 바람 한번 분 것처럼’이라는 곡명으로 새롭게 태어났다.

연주곡 아홉 곡과 보컬곡 두 곡, 총 열한 곡이 수록되어 있는 J n joy 20 Travel Project 3. ‘in 경주’는 국악 크로스오버 앨범이다. 옛것을 귀하게 여기고 고유의 정신을 지키면서 새로움을 기꺼이 받아들여 우리 것으로 발전시키는 것이 중요하다는 소산 선생님의 말씀을 귀담아들은 유준상과 이준화의 용기 있는 시도다.

유준상은 그림의 색채와 그림에 담긴 이야기를 곡으로 구상하고 가사를 쓰는 데에 마음을 쏟고, 이준화는 악기 편성은 물론 현대 악기로 국악을 표현하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며 수묵화에서 피어난 음악에 내밀함을 담기 위해 5년의 시간과 정성을 들였다.

J n joy 20 이준화를 중심으로 뮤지컬 음악감독이자 작곡가, 보컬리스트 마창욱 음악감독과 가야금 연주자이자 싱어송라이터로 의미 있게 활동하고 있는 정민아가 편곡을 맡았다.

피아노,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가야금, 대금, 해금, 생황, 기타, 베이스, 퍼커션, 큰북, 신디사이저, 미디 프로그래밍 등 다양한 악기와 오케스트라가 어우러져 조화를 이루고 정민아와 유준상의 구음은 진한 울림을 준다.

8월 19일(월) 음원 발매에 이어 9월 9일(월)에 발매되는 J n joy 20 Travel Project 3. ‘in 경주’ 앨범은 한글반과 영어반이 동시에 출시됐다. 영어반 앨범은 해외에서도 활발하게 전시회가 열리는 소산 박대성 화백을 위해 300장 한정으로 특별히 제작됐다.

앨범에는 J n joy 20 유준상, 이준화가 소산 박대성 화백을 만나 앨범을 만들게 된 스토리와 유준상이 직접 전하는 그림과 음악 이야기, 음악으로 피어난 소산 박대성 화백의 그림엽서 11장과 스티커 등이 알차게 담겨있어 앨범 구성에서도 섬세함을 느낄 수 있다.

소산 박대성 화백은 유준상이 중년이 되어 만난 인생의 스승이자 값진 선물이다. 이 빛나는 선물을 많은 사람들에게 전하고 싶은 바람으로, 소산 박대성 선생님께 헌정하는 마음으로 J n joy 20 Travel Project 3. ‘in 경주’ 앨범이 탄생했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