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이인영 "3당 원내대표 '검찰개혁' 협상, 다음주부터 본격 추진"

  • 하정연 기자
  • 2019-10-11 09:37:53
  • 국회·정당·정책
이인영 '3당 원내대표 '검찰개혁' 협상, 다음주부터 본격 추진'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1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연합뉴스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1일 검찰개혁과 관련해 “다음 주부터 여야 원내대표 중심으로 교섭단체 3당 간 협상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민주당은 국민의 명령을 받드는 절박한 마음으로 검찰개혁에 임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검찰개혁을 향한 광장의 열망은 이미 국회로 향하기 시작했다. 여야 모든 정당 지도자도 함께 마음을 모아주실 것을 요청한다”며 “이런 의미에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도 정치협상회의에 참가할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정감사가 열리고 있지만 (패스트트랙 절차에 따른 사법개혁안의 본회의 상정까지) 18일이라는 시간은 여야가 협상하고 합의하기에 충분한 시간”이라고 언급했다.

아울러 원내대표는 “이미 입법 준비를 마치고 당내 검토를 진행하고 있는 국회의원 자녀 전수조사에도 전력을 다하겠다”며 “늦어도 다음 주 초에 법안을 제출하고 본격적인 입법절차를 밟겠다”고 밝혔다. 그는 “전수조사를 조국 법무부 장관 특검이나 국정조사와 연계하는 것은 국민과의 약속을 저버리는 변명에 불과하다”며 “이제는 인사청문회와 국감장에서 훼손된 우리 사회의 공정성, 정의 과제를 회복하기 위해 국회가 의원 자녀 전수조사부터 대답할 차례”라고 말했다.

/하정연기자 ellenah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