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당나귀 귀' 심영순, MC들의 원성을 자아낸 충격적인 제주 대첩 평가는?

  • 최재경 기자
  • 2019-11-03 01:00:28
  • TV·방송
오늘 3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연출 이창수)에는 제주도에서 조리장들의 요리 경연 대회를 연 심영순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당나귀 귀' 심영순, MC들의 원성을 자아낸 충격적인 제주 대첩 평가는?
/사진=KBS_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지난주 원희룡 지사의 초청으로 제주도에 내려와 있던 심영순은 매화 조리장과 왕 조리장을 제주도로 불러 “말고기를 가지고 요리를 한번 해봐”라고 주문했다.

이에 왕 조리장은 말을 돌리며 싫은 내색을 비쳤지만 심영순은 “찍소리 말고 순종해!”라 버럭했고, 이어 요리 대결에서 이긴 사람의 이름을 요리 백과사전에 올려주겠다고 회유하면서 요리 경력 24년 왕 조리장과 20년 매화 조리장의 명예를 건 ‘제주 한식 대첩’이 시작되었다.

제주도까지 와서 요리하는 것에 투덜대던 두 사람은 막상 요리를 시작하자 눈빛이 진지하게 바뀌는가 하면 소금과 도마 조차도 나눠 쓰지 않으려 하며 신경전을 펼쳤다고 해 이날 요리 대결에서 승리해 요리 백과사전에 이름을 올리게 될 사람이 누구일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한편, 두 조리장의 요리에 대한 심영순의 평가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전현무가 “진짜 충격적이다”라 하는가 하면 유재환은 “이런 경우가 어디 있어요”라는 등 그녀의 평가에 MC들의 원성이 자자했다고 해 대체 그녀가 어떤 결과를 내놓은 것인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하지만, 심영순이 두 조리장을 제주도까지 불러 요리 대결을 시킨 이유를 밝히자 MC들이 고개를 끄덕였다고 해 심영순의 계획은 과연 무엇일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제주 한식 대첩’의 승자와 심영순이 그린 ‘빅픽처’가 밝혀질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오늘 3일(일) 오후 5시에 공개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