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속보]김환기 132억원, 새 기록 썼다.

23일 오후 홍콩 크리스티경매
김환기 2폭짜리 전면점화 '우주'
132억원, 한국미술사 새 기록 써

[속보]김환기 132억원, 새 기록 썼다.
일명 ‘우주’라 불리는 김환기의 1971년작 ‘05-Ⅳ-71 #200’ /사진제공=크리스티 Christie’s

132억원!

한국 추상미술의 거장 김환기(1913~1974)가 한국 미술사를 또 한번 새로 썼다. 작가의 전성기 작품이자 최대 크기의 전면 점화(點畵)인 1971년작 ‘05-Ⅳ-71 #200’, 일명 ‘우주(Universe)’가 23일(현지시간) 저녁 홍콩 완차이의 컨벤션센터 그랜드홀에서 열린 크리스티 홍콩의 ‘20세기와 동시대미술 이브닝세일’에서 8,800만 홍콩달러에 낙찰됐다. 우리 돈으로 약 132억 5,000만원이다. 이 작품은 김환기의 작품 중 유일한 2폭짜리 작품으로 가로 127, 세로 254㎝의 푸른색 전면 점화 두 점이 한 세트를 이룬다. 작가의 최대 크기의 작품이자 추상에 대한 열정을 집대성한 최고의 작품으로 꼽히는 터라, 열띤 경합 끝에 시작가 4,200만 홍콩달러(약 63억원)의 두 배를 훌쩍 뛰어 넘겼다. 이는 경매에서 거래된 김환기 작품 중 최고가이자 한국미술 경매를 통틀어 가장 높은 거래 가격이다. 경매 수수료까지 포함하면 새 주인이 실제 지불할 금액은 150억원을 넘길 것으로 보인다.

이 작품은 김환기가 뉴욕에 머물던 시기, 주치의처럼 가깝게 지내던 의학박사 김정준 씨 부부가 소장해 왔다. 이후 지난 2005년 환기미술관이 개관하면서 김 박사는 미술관 측에 작품을 위탁관리 해오던 중 이번에 경매에 내 놓았다.

이번 ‘우주’의 경매 성사로 김환기는 한국 미술시장 최고가 기록을 7번이나 새로 쓰게 됐다. 직전 최고가 기록은 지난해 5월 서울옥션 홍콩경매에서 팔린 김환기의 붉은색 점화 ‘3-Ⅱ-72 #220’으로 6,200만 홍콩달러, 당시 환율로 약 85억3,000만원이었다. 그보다 13개월 앞선 2017년 4월 케이옥션 서울경매에서는 푸른색 전면점화 ‘고요 5-IV-73 #310’가 65억5,000만원에 낙찰됐다.

[속보]김환기 132억원, 새 기록 썼다.
경매에서 85억3,000만원에 낙찰된 김환기의 ‘3-Ⅱ-72 #220’ /사진제공=서울옥션

‘김환기의 경쟁자는 김환기뿐’이라는 평가와 함께 ‘환기 열풍’이 일기 시작한 것은 4년 전 홍콩에서부터다. 일찍이 프랑스와 미국에 진출한 김환기였지만 당시 미술시장이 주목한 ‘단색화’에 대한 관심과 함께 베니스비엔날레 기간 중 특별전이 열리는 등 관심이 쏠리던 터였다. 2015년 10월 홍콩에서 열린 서울옥션 경매에서 김환기의 1971년작 푸른색 전면점화 ‘19-Ⅶ-71 #209’가 약 47억2,100만원에 낙찰되면서 당시 최고가 기록이었던 박수근의 ‘빨래터’를 제치며 1위 자리를 차지했다. 이후 자체 경신이 계속됐다. 6개월 후인 2016년 4월에는 1970년작 ‘무제’가 약 48억6,750만원에, 두 달 후인 6월에는 1972년작 ‘무제 27-Ⅶ-72 #228’이 54억원, 그 해 11월에는 노란색 전면 점화 ‘12-Ⅴ-70 #172’가 약 63억3,000만원에 낙찰됐다.

[속보]김환기 132억원, 새 기록 썼다.
경매에서 65억5,000만원에 낙찰된 김환기의 ‘고요 5-IV-73 #310’ /사진제공=케이옥션

이 뿐 아니라 지난 5월에 열린 서울옥션 홍콩경매에서는 붉은 색이 주조를 이루며 위쪽과 왼쪽 아래에 푸른색 포인트를 둔 1971년작 ‘무제’가 약 72억원(4,750만 홍콩달러)에 팔리기도 했다. 이로써 국내 미술경매 최고가 톱10 리스트는 지난해 3월 서울옥션에서 47억원에 거래된 이중섭의 ‘소’(9위)를 제외하면 나머지 9점 모두를 김환기가 홀로 휩쓸게 됐다. 지난 2007년 45억2,000만원에 팔린 박수근의 ‘빨래터’는 4년 만에 1위에서 11위로 밀려났다.
/조상인기자 ccs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