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산업바이오&ICT
네이버페이·페이코로도 대만·태국서 간편결제

라인페이 손잡고 내년 서비스

이진우(왼쪽부터) 라인페이 태국 대표, 초후쿠 히사히로 라인페이 COO, 정웅주 라인페이 대만 대표, 장수제 iPASS 대표, 최진우 네이버파이낸셜 부사장, 최명환 NHN페이코 이사가 지난 3일 라인페이 주최로 개최된 ‘모바일 페이먼트 크로스보더 얼라이언스 서밋 포럼’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제공=네이버




일본에 이어 내년엔 대만과 태국에서도 네이버페이와 페이코를 이용해 간편 결제할 수 있게 된다.

네이버파이낸셜과 NHN페이코는 라인페이가 대만과 태국에서 확보한 오프라인 상점에서 네이버페이 및 페이코로 간편결제할 수 있는 서비스를 내년 1분기부터 선보일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네이버파이낸셜과 NHN페이코는 지난 3일 라인페이가 주최한 ‘모바일 페이먼트 크로스보더 얼라이언스 서밋 포럼’에 참석해 대만과 태국에서도 ‘크로스보더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이를 위해 라인페이(대만·태국·일본)는 네이버파이낸셜, 페이코, 아이패스(iPASS)와 함께 ‘모바일 페이먼트 크로스보더 얼라이언스’를 구축하고 한국, 대만, 태국, 일본에서 국경을 넘나드는 결제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해당 서비스가 출시되면 네이버페이와 페이코 이용자들은 별도의 애플리케이션 없이 국내에서 사용하던 간편 결제 서비스를 대만 내 라인페이 가맹점에서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 한국어 서비스가 지원되고 환율 또한 실시간으로 자동 적용된다.

최진우 네이버파이낸셜 부사장은 “네이버페이는 라인페이와의 협업 등을 통해 이용자들에게 국내외에서의 편리한 결제 서비스 경험을 확대해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는 결제뿐 아니라 더욱 폭넓은 생활 영역에서 새로운 가치를 더할 수 있도록 혁신적인 시도를 지속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최명환 NHN페이코 페이먼트정책실 이사는 “페이코는 한국 내 오프라인 모바일 결제 커버리지 1위 서비스로서 오프라인 결제 사업에 따른 경험과 인사이트를 발휘해 사용자가 낯선 외국 방문에도 자연스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구현할 것”이라며 “국경을 뛰어넘어 국내외 금융 수요를 충족시키는 글로벌 핀테크 서비스로 성장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NHN 페이코 앱을 활용한 라인페이 가맹점 결제 시연/사진제공=NHN페이코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이오IT부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혼자 가는 것보다 함께 걸을 때 더 멀리 갈 수 있듯이
세상과 발맞춰 이야기 나누며 앞으로 나아가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