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배우 박서준 측 "개인 유튜브 채널 해킹 감지, 운영 중단"

  • 김주원 기자
  • 2019-12-10 12:01:24
  • TV·방송
배우 박서준이 개인 유튜브 채널 게시물을 전체 삭제했다.

[공식입장] 배우 박서준 측 '개인 유튜브 채널 해킹 감지, 운영 중단'
사진=서울경제스타DB

오늘(10일)배우 박서준의 소속사 어썸이엔티 측은 공식 SNS에 “9일 오전, 당사 소속 박서준씨의 개인 유튜브 채널에서 관리자 접근 차단 및 게시물 삭제 등 해킹된 것으로 보이는 활동이 감지되었다”며 “이에 유튜브 본사에 해킹 피해에 대한 복구와 조치를 즉시 요청하였다”고 밝혔다.

이어 “사이버수사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며 피해 사실에 대한 정확한 파악이 이루어질 때까지 ‘레코드박스(Record PARK’s)’ 채널 운영을 중단한다”고 알렸다.

한편 박서준은 드라마 ‘쌈, 마이웨이’의 청춘 파이터, ‘김비서가 왜 그럴까’의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영화 ‘청년경찰’의 의욕충만 경찰대생 등 다양한 캐릭터를 자신만의 색깔로 매력적으로 소화해내며 명실상부한 ‘믿고 보는 배우’임을 입증했으며 지난 해 7월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팬들과 소통해왔다.

드라마와 영화, 예능을 넘나드는 전천후 활약을 펼치며 연기력과 스타성, 흥행성을 고루 갖춘 배우로 사랑 받아온 박서준은 차기작으로 ‘이태원 클라쓰’를 확정하고 안방극장 복귀를 앞두고 있다.

또한 이병헌 감독의 차기작 <드림>(가제)에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촬영 준비에 들어갔다.

다음은 어썸이엔티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어썸이엔티입니다.

9일 오전, 당사 소속 박서준씨의 개인 유튜브 채널에서 관리자 접근 차단 및 게시물 삭제 등 해킹된 것으로 보이는 활동이 감지되었습니다. 이에 유튜브 본사에 해킹 피해에 대한 복구와 조치를 즉시 요청하였습니다.

더불어 불안을 조성하는 불법행위에 대해 사이버수사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할 예정이며, 피해 사실에 대한 정확한 파악이 이루어질 때까지 ‘레코드박스(Record PARK’s)‘ 채널 운영 중단을 알려드립니다.

박서준씨를 사랑해주시는 팬 여러분과 채널 구독자 여러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되어 유감이며, 빠른 복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