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국회·정당·정책

이총리 "가야할 길은 흔들림 없이 가야"…중기·벤처인에 당부

2019 중소기업 송년연찬회 참석
"올해도 숱한 난관 부딪히며 와"
한국경제 '빛과 어둠' 동시 평가
"글로벌 경제전반 불확실성 여전"
"대·중기 상생협력 방안 곧 발표"

이총리 '가야할 길은 흔들림 없이 가야'…중기·벤처인에 당부
이낙연 국무총리가 12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중소기업 송년 연찬회에 참석해 격려사를 하고 있다./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는 12일 “올해도 우리는 숱한 난관에 부딪치며 여기까지 왔다”며 “내외의 모든 어려움을 견뎌내신 중소벤처기업인 여러분께 경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또 이 총리는 내년 경제 전망도 녹록하지 않다는 점에서 “우리가 가야 할 길은 흔들림 없이 가되 산업 현장의 실정을 직시하면서 유연하게 대처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2019 중소기업 송년 연찬회에 참석해 축사를 통해 한 해 동안 고생한 참석 기업인들에게 감사와 격려의 인사를 전했다.

이 총리는 “상황은 올해 초 예상보다 더 나쁘게 흘렀다”며 글로벌 경기 하강과 미중 무역전쟁, 혼란한 유럽 정세, 일본 경제 보복 등 이중 삼중 악대로 한국 경제가 힘든 시기를 통과하고 있다는 점을 설명했다.

이 총리는 “불확실성의 증폭은 대외의존도가 높은 우리에게 더 큰 타격을 줬다”며 “국내 정책요인도 업종에 따라 부담을 늘렸던 것이 사실”이라고 되짚었다.

이 총리는 수출 12개월 연속 감소, 예상보다 저조한 경제성장률, 제조업 위축, 40대 고용 부진 등을 한국 경제의 어두운 부분으로 평가했다. 그러면서도 전반적인 고용 개선과 취업자 수·고용률·실업률 개선, 자동차 및 선박, 바이오헬스·2차전지 등 신산업 분야 수출 증가는 긍정적 징후로 평가했다.

특히 중소벤처기업의 노력 성과가 괄목하다고 평가했다.

이 총리는 “올해 10월까지 약 1, 300 개 중소벤처기업이 수출대열에 동참해서 수출중소기업이 이제 8만9,000개로 늘었다”며 “중소기업의 수출 비중도 사상 처음으로 20%대를 바라보게 됐다”고 말했다. 이에 더해 이 총리는 “올해 신규법인이 10만 개를, 벤처투자액이 4조원을 넘어 역대 최고기록을 세울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유니콘 기업 증가세도 주목했다.

이총리 '가야할 길은 흔들림 없이 가야'…중기·벤처인에 당부
이낙연 국무총리가 12일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중소기업 송년 연찬회에서 참석자들과 대화하고 있다./연합뉴스

산업 현장 실정 직시하여 유연 대처할 것”

그러나 글로벌 경제 전반에 불확실성이 여전하다는 점에서 정부와 기업 모두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총리는 “그러기 위해 내년 예산을 사상 최대로 편성했다”며 “ 내년 산업예산은 올해보다 26.4%, R&D 예산은 18% 늘었다”고 소개했다. 특히 신기술·신산업을 위한 규제 완화, 제조업 및 서비스 산업 고도화, 소재·부품·장비 산업 지원 등을 약속했다.

이 총리는 “우리가 가야 할 방향은 흔들림 없이 가되, 산업 현장의 실정을 직시하면서 유연하게 대처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당정이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실질화 방안을 곧 발표할 것이라는 점도 소개했다. 다만 이 총리는 “당정 협의를 거쳐 며칠 안에 발표하겠다. 더 자세한 말씀을 제가 드리고 싶은데 그렇게 되면 박영선 장관한테 야단을 맞는다”고 말해 좌중에 웃음을 선사했다.

마지막으로 이 총리는 정부가 신기술·신산업·벤처 분야만 주목하는 게 아니라 협동조합, 전통산업도 여전히 중요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태풍이 올 때 나무는 쓰러져도 풀은 쓰러지지 않는다. 그 풀 같은 존재가 바로 중소기업이고, 전통산업을 계속 하시는 협동조합”이라며 “단단하게 흔들림 없이 자리를 지키시고 계속해 달라”고 당부했다.
/정영현기자 yhchu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