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엘리자베스 여왕 SNS 관리자 되면 공짜점심에 휴가 한 달

英왕실, ‘디지털 업무 책임자’ 구인광고 내

  • 박성규 기자
  • 2019-12-15 10:46:11
  • 정치·사회
영국 왕실이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SNS)를 관리할 전문가를 찾고 있다고 dpa통신과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 등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외신들에 따르면 왕실 업무를 담당하는 버킹엄궁은 디지털 업무 책임자를 찾는다는 구인 광고를 냈다. 이 책임자는 디지털 미디어 전문가들로 구성된 작은 팀을 이끌면서 여왕 등 왕가의 소셜미디어 계정을 관리·감독하고, 디지털 전략을 개발하는 역할을 한다.

영국 왕가의 SNS 계정 중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690만명, 트위터 팔로워는 410만명으로 집계된다. 페이스북 페이지의 ‘좋아요’는 500만건에 달한다. 엘리자베스 2세는 2014년부터 트위터를 시작했으며, 첫 트윗은 4만2천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채용되면 경력에 따라 4만5천∼5만파운드(약 7,000만∼7,800만원)의 연봉을 받고,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 5일간 일하게 된다. 이 밖에 매일 공짜 점심과 연 33일의 휴가가 주어진다고 인디펜던트는 전했다.
/박성규기자 exculpate2@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