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한국대표 지병으로 별세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한국대표 지병으로 별세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한국대표/사진제공=라이엇게임즈

라이엇게임즈는 박준규 라이엇게임즈 한국대표가 지병으로 사망했다고 9일 공식 발표했다. 향년 44세.

박 대표가 사망한 원인은 지난해 발병한 간암으로 알려졌다. 라이엇 게임즈 측은 “박 대표는 투병 중임에도 지난해 말까지 업무 책임을 다했다”면서 “박준규 대표가 금일 건강 악화로 별세함에 따라 대표이사직을 퇴임했으며 그외 사항은 확정된 바 없다”고 밝혔다.

박 대표는 미국 다트머스대 영문학과를 나와 2004년 KPMG, 2011년 CJ ENM 글로벌사업팀 등을 거쳐, 2014년 라이엇 게임즈에 합류했다. 2015년부터 퍼블리싱 조직 전체를 총괄하고 지난해 1월 1일 한국 대표로 취임해 리그 오브 레전드(LoL)를 비롯한 각종 신작 공개 및 서비스, LoL e스포츠 진행을 주도했다.

빈소는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1일 예정이다.
/백주원기자 jwpai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