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의성 비안·군위 소보’로?

주민투표 결과 공동후보지 높은 점수
군위군, ‘우보면 유치’ 신청 공언, 변수

  • 손성락 기자
  • 2020-01-22 06:32:15
  • 전국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의성 비안·군위 소보’로?
신공항은 비안으로!(의성=연합뉴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최종이전지 선정을 위한 주민 투표가 열린 21일 오후 경북 의성군 의성읍 의성예비군지역대 사무실에서 주민들이 개표 결과를 기다리며 구호를 외치고 있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K2+대구국제공항) 이전 후보지 선정을 위한 주민투표에서 공동후보지인 의성군 비안면·군위군 소보면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22일 경북도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전날 실시한 통합신공항 최종 이전지 선정 주민투표에서 공동후보지(군위군 소보면·의성군 비안면) 점수가 단독후보지(군위군 우보면)를 앞섰다.

투·개표 결과 공동후보지에 대한 의성군민 투표율은 88.69%·찬성률은 90.36%이고, 단독후보지에 대한 군위군민 투표율은 80.61%·찬성률은 76.27%을 기록했다. 투표율과 찬성률을 50%씩 합산한 점수는 공동후보지가 89.52로 단독후보지 78.44보다 높았다.

앞서 ‘대구 군공항 이전부지 선정위원회’는 후보지 2곳에 대한 주민투표 찬성률(50%)과 투표율(50%)을 합산해 점수가 높은 곳을 선정하기로 했다.

그러나 최종 입지 선정까지는 넘어야할 산도 있다.

실질적인 최종 입지가 되려면 ‘군위군의 동의’라는 과정을 넘어야 하는 상황에서 군위군이 ‘우보 신청’을 공언, 변수가 발생한 것이다.

군 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은 주민투표 완료 후 이전 후보지 지방자치단체장이 투표결과를 충실히 반영해 국방부 장관에게 군 공항 이전 유치를 신청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김영만 군위군수가 개표 결과에 불복해 점수에서 낮은 우보를 신청하겠다고 밝혀 이전사업 추진 일정에 변수가 될 전망이다.

/안동=손성락기자 ss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