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증권종목·투자전략
“셀트리온헬스케어, 상장 후 첫 어닝 서프라이즈…목표가↑”

하나금융투자 보고서





하나금융투자는 9일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에 대해 상장 후 첫 ‘어닝 서프라이즈(깜짝 실적)’를 기록했다며 목표주가를 6만8,607원에서 8만7,000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지난해 4·4분기 매출은 3,136억원, 영업이익은 429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보다 66.2%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상장 후 처음으로 흑자전환 전환했다.

선민정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시장 전망치를 크게 상회하는 실적으로 2017년 7월 상장 이래 처음 발표하는 어닝 서프라이즈”라며 “유럽보다 단가가 비싼 북미 비중이 40%로 전년 동기보다 6%포인트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하나금융투자는 최대 시장인 미국 시장에서 선전으로 올해도 매출과 영업익 성장세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선 연구원은 “램시마와 트룩시마, 허쥬마의 지난해 미국 매출 비중은 25%에 불과했으나 올해 42%로 늘면서 영업이익률은 12.6%로 5.1%포인트 증가할 것”이라며 “올해 매출액은 지난해 보다 71% 증가한 1조9,000억원, 영업이익은 187% 증가한 2,380억원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양사록기자 saro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증권부 양사록 기자 sarok@sedaily.com
미래를 열 기술. 의료기술과 IT기술을 꾸미는 말입니다.
의료기술과 IT기술이 있는 현장은 언제나 이를 좇는 혁신가들의 열기로 뜨겁습니다.
산업 현장을 채우는 미래 기술과 사람의 열기를 공유하는 곳입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5.25 08:29:14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