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전국
부산 남구, 착한 배달서비스로 소상공인 지원 나서

공공 배달서비스 플랫폼 ‘착배남'(가칭) 개발

수수료 제로, 골목상권 매출 증대

골목화폐 동시 추진 시너지 효과 기대

부산 남구가 골목상권 지원을 위한 ‘공공 배달서비스 앱’ 개발에 나섰다. 코로나19로 인한 매출 감소와 민간 배달앱의 높은 수수료까지 이중고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직접 지원 나선 것인데 부산에서는 첫 시도이다.

8일 남구에 따르면 구는 공공 배달 서비스 플랫폼 가칭 ‘착배남’(착한배달 남구)을 통해 관내 음식점 4,000여개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할 계획이다. 착배남 가맹점은 이용 수수료와 광고비가 없어 기존의 민간 배달앱과 비교하면 월 20만원 이상을 절약할 것으로 구는 기대한다.

특히 구에서 추진 중인 지역사랑상품권(골목화폐)과 연계하면 이용 주민들도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남구는 스타트업 청년 기업, 사회적 기업을 통한 플랫폼 구축 ㆍ 운영도 함께 검토 중이다.



구 관계자는 “올 하반기 배달앱 명칭 공모 등 다양한 이벤트와 함께 정식 서비스를 시작 할 계획”이라며 “남구 배달앱과 골목화폐를 통해 이용 주민과 상인 모두 윈윈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산=조원진기자 bscity@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6.04 17:27:37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