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정책·제도
[눈길 끄는 분양단지] 대우건설 ‘기흥 푸르지오 포레피스’

쾌적함 남다른 공원 속 아파트, 용인선 연장 호재도







대우건설이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 일대에 영덕공원 특례사업을 통해 ‘기흥 푸르지오 포레피스(조감도)’를 선보인다. 단지는 지하 4층·지상 31층, 6개 동, 전용면적 59~84㎡ 총 677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용면적별로는 59㎡ 231가구, 74㎡ 276가구, 84㎡ 170가구로 구성되며 전 가구가 실수요자들의 선호도 높은 중소형으로 설계된다. 특히 메이저 1군 브랜드 ‘푸르지오’ 아파트로 들어선다는 점에서 높은 호응이 예상된다.

기흥 푸르지오 포레피스는 지하철과 도로 등 교통 인프라가 잘 구축돼 있다. 단지와 인접한 수원 신갈·흥덕 IC를 통하면 경부고속도로, 영동고속도로, 용인~서울고속도로 등의 진출입이 수월하다. 또 멀지 않은 거리에 위치한 지하철 분당선 기흥역도 이용할 수 있고, 용인선 광교 연장 사업(2025년 개통 예정) 계획으로 ‘101역(가칭)’이 단지 인근에 예정돼 있어 교통 여건은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생활 인프라도 뛰어나다. 차량 15분 이내 거리에 ‘롯데프리미엄아울렛(기흥점)’과 ‘코스트코(공세점)’, ‘이케아(기흥점)’, ‘롯데마트(신갈점)’ 등 대형마트와 문화시설이 있어 편리한 쇼핑·문화생활이 가능하다. 도보 거리에는 청곡초등학교가 자리 잡고 있어 어린 아이를 둔 학부모의 높은 호응이 기대된다.

기흥 푸르지오 포레피스는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희소가치가 높다. 민간공원 특례사업이란 기존 도시공원 부지 중 70%를 공원으로 조성하고 나머지 30%에 아파트 같은 비 공원시설을 짓는 사업이다. 공원을 품고 있다는 점에서 쾌적성이 남다르다. 이 단지의 경우 총8만 5,443㎡ 규모 중 5만 9,828㎡가 공원시설로 지어진다.

대우건설은 미세먼지 차단 시스템인 ‘5ZCS(Five Zones Clean air System)’를 도입할 계획이다. 이 시스템은 단지 입구부터 지하 주차장, 동 출입구, 엘리베이터, 세대 내부 등 5개의 구역으로 나눠 구역별로 미세먼지의 오염도에 대한 알림서비스를 제공하고, 미스트 분사시설과 헤파필터 등을 활용해 미세먼지를 효과적으로 차단한다. 견본주택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영덕동에 마련될 예정이다. /박윤선기자 sepys@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7 17:10:3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