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
라임펀드 수천억 판매 대신증권 전 센터장 구속




라임자산운용 펀드 수천억원어치를 판매한 장모 전 대신증권 반포WM센터장이 21일 밤 구속됐다.

서울남부지법 박원규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21일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검찰이 청구한 장 모 전 대신증권 센터장의 구속영장을 “도주와 증거 인멸의 우려가 있다”며 발부했다. 장씨는 21일 오전부터 서울남부지법 박원규 영장전담 부장판사의 심리로 진행 구속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았다.



장씨는 언론에 공개된 피해 투자자와의 녹취록에서 김봉현(구속기소) 스타모빌리티 회장을 ‘라임 살릴 회장님’으로 지목한 인물로, 라임 펀드를 판매하면서 펀드 가입자들에게 수익률 및 손실 가능성 등 중요 사항을 거짓으로 알리거나 오인시키는 방법으로 펀드 가입을 권유해 총 2,480억원 상당의 펀드를 판매했다.

또 장씨는 라임 펀드 환매가 중단된 후에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설명회 등을 수차례 열어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펀드 안정성을 강조하며 환매를 보류하도록 유도한 것으로 전해졌다.
/방진혁기자 bready@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사회부 방진혁 기자 bready@sedaily.com
뭐가 뭔지 모르겠는 복잡다단한 세상!
여러분이 알아야 할 어려운 내용을 눈에 쏙쏙 재밌게 풀어드리겠습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요 뉴스
2020.06.05 17:08:1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