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CES 2021] 韓기업, 345개사 참여···혁신상 100개 받아

삼성전자 44개, LG전자 22개 혁신상

승현준 삼성리서치 소장이 11일 CES 2021 삼성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CES 2021 최고 혁신상’을 수상한 ‘마이크로 LED’ 110형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세계 최대 전자·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1’에 참여한 국내 기업들이 CES 혁신상 100개를 휩쓸었다.

13일 한국정보통신기술산업협회(KICTA)에 따르면 CES 2021에 참가한 한국 기업은 345개사다. 지난해 390여개사 대비 소폭 줄었다.

CES에 따르면 130여개 국가에서 2,000여개 업체가 참가했다. 국가별 참가 업체수는 미국이 567개사로 가장 많았고 한국이 345개사로 뒤따랐다. 이어 △중국 203개사 △프랑스 135개사 △대만 130개사 △네델란드 85개사 △기타 국가 532개사가 참여했다.



CES 혁신상은 386개사가 받았다. CES 주최측은 이노베이션 최고 혁신기술상(BEST OF INNOVATION)과 혁신기술상(INNOVATION AWARDS HONOREE)을 매년 선정해 발표한다. 한국 기업 중에는 삼성전자(44개), LG전자(24개)를 비롯해 대기업·중견기업·중소기업·스타트업 총 100여개사가 수상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CES 혁신상은 약 50명의 전문심사위원이 그해 8개 부문에 출품된 제품들 중 가장 혁신 제품을 선정해 시상한다.
/서종갑기자 gap@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산업부 서종갑 기자 gap@sedaily.com
김언수 장편소설 '뜨거운 피' 여주인공 인숙의 말입니다. 남 탓, 조건 탓하며 현실과 타협하는 부끄러운 기자가 되지 않으려 오늘도 저항 중입니다.
기자채널로 이동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