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TV·방송
이민기X김지원X손석구X이엘 '나의 해방일지' 캐스팅 확정
이민기, 김지원, 손석구, 이엘 / 사진=솔트엔터테인먼트, 샛별당엔터테인먼트, 디플랜엔터테인먼트




‘나의 해방일지’가 이민기, 김지원, 손석구, 이엘의 출연을 확정 지었다.

JTBC 새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극본 박해영/연출 김석윤)는 꽉 막힌 노답 인생에서 탈주를 원하는 세 남매와 미스터리 외지인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한계에 도달한 인생, 대책 없는 극약 처방으로라도 ‘지금’을 벗어나려는 이들의 해방기가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영화 ‘조선명탐정’ 시리즈와 드라마 ‘눈이 부시게’, ‘로스쿨’ 등을 통해 섬세한 연출의 힘을 보여준 김석윤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나의 아저씨’와 ‘또 오해영’으로 사랑받은 박해영 작가가 집필을 맡았다. 현실적이면서도 따스한 웃음을 놓치지 않는 ‘공감술사’들이 이번에는 어떤 시너지로 센세이션을 일으킬지 팬들의 기대가 모인다.

이민기는 꿈도, 욕망도, 속도 없는 둘째 아들 염창희로 변신한다. 변두리를 벗어나 ‘노른자’ 인생의 맛을 느끼고 싶었지만 인생은 계획대로 흘러가는 법이 없고, 집안에서는 무시당하기 일쑤다. 단순해 보여도 뱉는 말마다 묘하게 논리적인 구석이 있기에 마냥 미워할 수도 없는 인물이다.



김지원은 무채색의 인생에서 해방을 원하는 막내딸 염미정 역을 맡았다. 타고 나길 내성적이고 소심한 염미정에게 인생은 늘 심란한 숙제다. 사람 좋은 얼굴로 웃다가도 금세 무뚝뚝한 표정이 되는 염미정은 온 우주에 나 혼자 남은 기분으로 평생을 살아왔다. 그랬던 그녀가 단 한 번도 채워진 적 없는 삶에서 ‘해방’되기 위해 변화를 시작하는 과정이 공감을 불러올 전망이다.

미스터리 외지인 ‘구씨’는 대체 불가한 매력의 손석구가 맡았다. 왠지 모를 불행의 냄새가 짙게 배어있는 구씨는 365일 만취 상태. 나가는 사람은 있어도 들어오는 사람은 없다는 산포 마을에 나타난 정체 모를 인물이다. 삶의 궤도에서 확실하게 이탈한 듯, 늘 공허하게 앉아있는 그에게 어느 날 염미정이 불쑥 다가온다.

이엘은 사랑이 절실하게 고픈 여자, 첫째 염기정을 연기한다. 불같은 성격을 지닌 그녀가 고분고분한 날은 오직 월급날뿐. 경기도 토박이 염기정은 매일 서울로 착실하게 출퇴근하느라 길바닥에 청춘을 다 흘렸다. 어딘지 모르게 삶은 불만투성이고, 사랑 없는 인생을 머리카락과 함께 싹 밀어버리고 싶지만, 그 전에 딱 한 번 ‘아무나’ 붙잡고 사랑하겠다고 결심한다.

‘나의 해방일지’ 제작진은 “꽉 막힌 인생에서 해방되기 위해 새길을 찾아 나서는 인물들의 이야기가 특별한 공감을 선사할 것”이라며 “자신만의 색으로 캐릭터의 매력을 채워나갈 배우들의 시너지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JTBC 드라마 ‘나의 해방일지’는 2022년 첫 방송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