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산업기업
셀트리온, 고농도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유플라이마’ 식약처 품목허가

오리지널 글로벌 매출 23조원 규모

고농도 제형·사용자 편의 초점 개발

셀트리온이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품목 허가 받은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유플라이마(CT-P17)’ /사진 제공=셀트리온




셀트리온(068270)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휴미라(Humira·성분명 아달리무맙) 바이오시밀러인 ‘유플라이마(CT-P17)’의 품목 허가를 획득했다고 15일 밝혔다.

오리지널 의약품 휴미라는 미국 바이오기업 애브비(Abbvie)가 개발한 자가면역질환 치료제다. 지난해 글로벌 매출 약 23조 원 을 기록하며 글로벌 매출 1위를 차지한 블록버스터 의약품이다.

유플라이마는 선진 규제기관의 품목 허가를 획득한 세계 최초의 고농도 제형 휴미라 바이오시밀러이다. 류마티스 관절염(RA), 염증성 장질환(IBD), 건선(PS) 등 휴미라가 보유한 모든 적응증에 대해 허가를 획득했다. 유플라이마는 지난 2월 유럽의약청(EMA)으로부터 품목 허가를 획득한 바 있다.



기존의 휴미라 바이오시밀러 제품은 올드 타입(Old Type)인 저농도로 개발된 것에 비해, 유플라이마는 저농도 제품 대비 주사액을 절반으로 줄이고 통증을 유발할 수 있는 시트르산염(구연산염)을 제거한 고농도 제형으로 개발됐다. 현재 유럽에서 판매되는 휴미라의 99% 이상이 고농도 제형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셀트리온은 유플라이마의 본격적 판매가 시작되면 기존 램시마(IV, SC) 제품군과 함께 국내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시장에서 탄탄한 제품 포트폴리오를 구축하며 시장 점유율을 확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유플라이마는 개발 기획 단계부터 차별화된 상품성을 확보할 수 있도록 고농도 제형으로 개발된 제품으로 국내 ‘아달리무맙’ 시장에서 경쟁력을 충분히 갖췄다”며 “오리지널 대비 약효와 안전성 확보는 물론 주사액 축소, 통증 유발 성분 제거 등 사용자 편의 개선에도 초점을 둔 제품으로 공급에 속도를 내 고품질 바이오의약품의 혜택이 국내에도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이오IT부 이재명 기자 nowlight@sedaily.com
침묵과 빛의 건축가 루이스 칸은 빛을 다뤄 공간을 규정했습니다.
찬란히 퍼져있는 당신의 이야기를 기사로 비춰 비로소 세상에 소중함을 드러내겠습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