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산업중기·벤처
창립 32주년 맞은 한국콜마, 전세계 ‘콜마’ 주인됐다

‘KOLMAR’ 글로벌 상표권 100% 인수…글로벌 시장 공략 속도

한국콜마 글로벌 네트워크 현황. 사진 제공=한국콜마




한국콜마가 창립 32년만에 전세계 콜마(KOLMAR) 브랜드의 주인이 됐다.

한국콜마홀딩스는 1921년 설립된 콜마의 원조 기업인 미국콜마로부터 ‘KOLMAR’ 글로벌 상표권을 100% 인수했다고 17일 밝혔다.

국내 화장품·의약품·건강기능식품 업계 가운데 글로벌 본사의 브랜드 상표권을 인수한 첫 사례다.

한국콜마홀딩스는 이번 상표권 인수를 통해 글로벌 주요 시장에서 ‘KOLMAR’ 브랜드에 대한 독점적 권리를 갖게 됐다. 해외 주요 국가 진출시 상표권 회피를 위한 기간 축소가 가능해져 글로벌 시장에서 신속한 사업추진을 할 수 있다.



한국콜마는 ‘KOLMAR’ 상표권 인수를 발판 삼아 글로벌 시장 공략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현재 북미시장 공략을 위해 연내 가동을 목표로 미국 뉴저지에 ‘북미기술영업센터’를 건립 중이다. 지난 2016년 인수한 북미 생산기지인 미국 테크놀러지앤드패키징(PTP), 캐나다 CSR과 함께 현지 정책·시장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북미 전진기지를 구축할 계획이다.

‘KOLMAR’ 상표권 인수 시너지를 내기 위해 미국법인 PTP는 ‘KOLMAR USA’, 캐나다 법인 CSR은 ‘KOLMAR CANADA’로 법인명을 변경한다. 북미지역 고객사 확대를 위해 현지에서 인지도가 높은 ‘KOLMAR’ 브랜드 파워를 적극 활용한다는 전략이다.

동남아와 중동시장 개척을 위한 거점기지도 올해 법인설립을 목표로 싱가포르에 준비중이다. 화장품 사업을 시작으로 동남아·중동시장에서도 의약품과 건강기능식품까지 사업 영역을 넓혀갈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한국콜마는 지난 2월 국제뷰티산업교역협회와 중동 및 북아프리카 수출 고객사의 화장품 독점 개발·생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는 등 중동시장 선점에 적극 나서고 있다.

윤상현 한국콜마 부회장은 창립 기념사를 통해 “100년 전 미국에서 시작된 콜마 브랜드의 주인이 미국에서 한국으로 바뀌었다”며 “이는 창립 32년만에 한국콜마가 전세계 콜마의 중심이 됐다는 것을 뜻한다”고 의미를 강조했다.

이어 “글로벌 상표권 인수는 케이(K)뷰티가 세계 화장품 시장을 선도하는 주축임을 다시 한 번 확인한 상징적인 일”이라며 “우리나라 화장품 산업의 표준을 만들어 온 지난 32년을 바탕으로 글로벌 화장품 시장에서 존재감을 확실하게 키워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관련태그
#한국콜마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