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아기띠’ 멘 尹대통령 "여성 경제인 더 많이 배출돼야 미래 밝아"

'제1회 여성기업주간' 개막식 참석

행사 부스에선 직접 아기띠 착용도

윤석열 대통령이 5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관에서 열린 ‘제1회 여성기업 개막식’에 앞서 육아용품 업체인 코니바이에린 부스를 방문해 아기띠를 직접 착용해보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5일 “여성의 적극적인 경제 활동과 참여가 초저성장을 벗어나는 가장 강력한 해법”이라며 “창의적인 여성기업인과 혁신적인 여성경제인이 더 많이 배출돼야 대한민국 미래가 밝아진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관에서 열린 ‘제1회 여성기업 주간’ 개막식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은 “그동안 우리 여성기업인은 강인함과 섬세함으로 위기 극복과 신산업 창출에 앞장서 왔다”며 “오늘 처음 개최되는 여성기업 주간 행사는 여성기업인이 진정한 우리 경제주체로 당당히 자리매김하는 자리”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여성 기업에 대한 전폭적인 지원책을 약속했다. 우선 “벤처 펀드 조성을 통해 혁신적인 여성 창업기업을 발굴·육성하겠다”며 “여성기업의 경영 역량을 제고하고, 공공기관 우선구매제도 등 국내외 판로 개척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모든 스타트업 기업에서 유니콘 기업까지 여성기업이 지속적으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완결형 기업 생태계를 구현하겠다”고도 말했다.



이날 매년 7월 첫째 주를 ‘여성기업 주간’으로 지정·운영하도록 한 ‘여성기업 지원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지난해 10월 통과된 후 처음 열렸다. 윤 대통령은 격려사에 앞서 행사장 앞에 마련된 7개 우수 여성기업 제품 부스를 이정한 한국여성경제인협회장 등과 함께 살펴보기도 했다. 특히 아기띠 제조 업체 부스에서는 “내가 한 번 해봅시다”라며 즉석으로 시범 착용을 해보기도 했다.

윤 대통령은 정장을 벗고 와이셔츠 위에 아기띠를 직접 착용한 뒤 아기 인형을 안았다. 윤 대통령은 “여기에다가 이렇게 넣느냐. (아기가) 안 떨어지냐”며 호기심을 보이고 “아주 아이디어가 좋다”고 호평했다.

윤 대통령은 여성기업인 7명에게 은탑산업훈장(1명)과 산업포장(産業褒章·2명), 대통령 표창(4명)을 직접 수여했다. 꽃배달 서비스 플랫폼을 통해 관련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기여하고 전체 근로자의 87%를 경력단절 여성을 채용해온 구구플라워 윤공순 대표가 은탑산업훈장을 받았다. 사무용 가구를 수출하는 포머스 허연옥 대표와 장애인·소외계층을 꾸준히 후원해온 한국GM북부서비스센터 신춘자 대표가 각각 산업포장을 수상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