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보험·카드

동부화재, 안전운전하면 보험료 깎아주는 'smarT-UBI' 출시


동부화재가 안전운전을 할 경우 보험료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특약 상품을 출시했다.

동부화재는 가입자 1,800만명에 달하는 SK텔레콤의 온라인 네비게이션 서비스인 T맵을 기반으로 한 ‘스마티(smarT)-UBI’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서비스 이용에 동의한 개인용 자동차보험 가입자가 T맵을 켜고 500km이상 주행할 경우 확인되는 안전운전 점수가 일정 점수(61점) 이상일 경우 가입 가능하다. 가입 시 5%의 보험료를 할인 받을 수 있으며 보험계약 체결시점에 500km를 주행하지 못했다면, 향후 500km를 달성한 후 점수에 따라 추가가입 및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온라인 보험슈퍼마켓 ‘보험다모아’를 통해 비교되는 인터넷전용 자동차보험에 가입한 뒤 ‘주행거리 특약’ 및 ‘블랙박스 특약’을 함께 가입할 경우 최대 4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T맵을 통한 안전운전 점수는 급가속, 급감속, 과속 등의 운전습관에 따라 결정된다. 동부화재는 이번 특약 출시와 함께 배타적 사용권을 신청할 예정이다. 동부화재 관계자는 “T맵을 통해 측정되는 운행정보는 점수 산출에만 사용되며 개인정보 유출 등의 우려는 전혀 없다”며 “소비자에게는 보험료 절감의 경제적 혜택을 주고 사회적으로는 교통사고 감소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양철민기자 chop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