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걸스데이 혜리, 아이들의 권리 보호에 앞장 서...‘아동 출생등록 캠페인’ 참여

  • 정다훈 기자
  • 2017-02-21 22:08:52
  • TV·방송


걸스데이 혜리가 ‘아동 출생등록’ 캠페인에 나섰다.

‘아동 출생등록 캠페인’은 태어났지만, 서류상 존재하지 않는 아이들을 네이버 해피빈 정기저금을 통해 아동권리를 지켜 줄 수 있는 캠페인이다.

걸스데이 혜리, 아이들의 권리 보호에  앞장 서...‘아동 출생등록 캠페인’ 참여
사진제공 =플랜코리아
혜리는 플랜코리아와 함께 태국 노엘 지역에 방문해 출생등록이 되지 않은 아이들을 직접 만나보고 아이들의 출생등록을 돕기도 하는 등 지속적으로 개도국 여자아이들을 위해 활동해 오고 있다.

특히, 지난 2014년 걸스데이 콘서트 수익금 전액을 개도국 여자아이들의 출생등록 지원을 위해 플랜코리아에 기부하는 등 아이들의 권리 보호에 관심을 보여왔다.

이에 혜리는 “당연히 보호받아야 하는 아이들이 서류 한 장이 없어 학교와 병원에 갈 수 없는 사실이 무척 안타까웠다” 며 “출생등록이 무엇인지도 모르는 5살짜리 꼬마 아이에게 생일이 생기고, 출생등록증을 받은 후 행복하게 미소 짓는 순간에 함께 할 수 있어 참 기뻤다.” 고 캠페인 취지와 소감을 밝혔다.

혜리와 플랜코리아, 해피빈이 함께하는 캠페인에 정기 저금하면 특별한 선물을 주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서경스타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