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사회일반

정유라 변호사 돌연사에 신동욱 “우연치곤 무서워…이젠 내 차례인가”

  • 전종선 기자
  • 2017-03-20 23:43:36
  • 사회일반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정유라 변호사 돌연사에 신동욱 “우연치곤 무서워…이젠 내 차례인가”

신동욱 공화당 총재가 정유라 씨의 덴마크 현지 변호사가 돌연사했다는 소식에 두려움을 드러냈다.

20일 신 총재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덴마크 정유라 변호사가 심장마비로 돌연사했다. 우연치곤 무서운 사망 사건”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최태민 저주인가 아니면 최순실 분노인가. 지난주 박용철 피살사건 진상규명 목요기도회 끝나자마자 또 한분이 운명했다. 오비이락치곤 피의 냄새가 진동한다. 이젠 내 차례인가”라고 말했다.

한편 덴마크 현지 언론들은 피터 마틴 블링켄베르 변호사가 17일(현지시간) 덴마크 남부에 있는 랑엘란섬에 위치한 본인의 자택에서 숨졌다고 보도했다. 아직 사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사진=신동욱 총재 트위터 캡처]

/전종선기자 jjs7377@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관련 기사]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