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전국

'지하도 상가 활성화' 시민 아이디어 모집

서울시설공단은 지하도상가 활성화를 위한 ‘시민 문화콘텐츠기획단’을 모집한다. 시설공단은 을지로·명동·강남역 등 서울 25개 지하도상가 2,788개 점포를 관리하고 있다. 기획단은 지하도상가를 자세히 둘러보고, 전문가 멘토링도 얻어 상권을 활성화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제안하게 된다. 우수 아이디어는 직접 실행해볼 기회를 준다. 기획단은 다음 달부터 본격적 활동을 시작하며, 선정된 아이디어는 9∼11월 현장에 적용된다. 모두 20팀을 모집한다. 참가를 원하는 시민은 이달 31일까지 서울시설공단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내려받아 접수하면 된다. /김민정기자 jeo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