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YG인베스트먼트, 옐로모바일 계열 마케팅 기업 거쉬클라우드 투자

  • 박호현 기자
  • 2017-10-18 10:38:26
  • 시황
YG PLUS의 투자 자회사 YG인베스트먼트는 옐로모바일 계열 옐로디디털마케팅의 글로벌 인플루언서 마케팅 기업 거쉬클라우드 인터내셔널에 해외 투자자들과 함께 300만달러 규모의 투자를 진행했다고 18일 밝혔다.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지역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산업 확장을 위한 복안이다.

거쉬클라우드 인터내셔널은 2011년 싱가포르에서 설립된 인플루언서 마케팅 전문 기업이다. 현재 한국과 미국, 일본을 비롯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태국, 필리핀, 베트남 등 주요 동남아 국가에 지사를 두고 있다. 또한 최근 자회사 거쉬클라우드 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하며 인플루언서 기반 매니지먼트와 커머스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했다.

지난 2015년 YDM에 합류한 이후 아시아 최대 규모의 인플루언서 행사인 ‘인플루언스 아시아’의 공동 개최, 애드테크 기업 퓨쳐스트림네트웍스(FSN)와 합작 조인트벤처(JV) 설립 등 그룹 내 다양한 계열사들과 긴밀한 협업체제를 구축해왔다.

거쉬클라우드는 이번 투자유치를 통해 YG인베트스먼트의 모회사인 YG PLUS와 협력해 디지털마케팅과 엔터테인먼트, 커머스에 이르기까지 동남아 인플루언서 분야 산업 리더십을 더욱 확고히 할 방침이다.

YDM 측은 “YG PLUS는 거쉬클라우드의 주요 투자자인 동시에 동남아시아 인플루언서 엔터테인먼트 사업 선점을 위한 핵심 파트너라고 생각한다”며 “동남아시장 한류열풍을 주도하는 YG그룹의 아티스트들과 다양한 사업들이 현지에 성공 안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호현기자 green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