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배달의민족, 6일 ‘2017 대한민국 배달대상’ 열어

세계 최초의 배달음식점 대상 시상식 올해로 4회째 맞아
16개부문 100개 업소 선정…앱과 매장용 대상 배지 수여
김봉진 대표 “1년간 음식으로 행복 주신 소상공인께 감사”

배달의민족이 주된 고객인 요식업을 영위하는 소상공인들을 위한 연말 시상식을 열었다.

배달의민족은 6일 서울 동대문에 위치한 JW매리어트 동대문 서울에서 ‘2017 대한민국 배달대상’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2014년 처음 시작돼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배달대상은 한해 배달의민족 앱에서 가장 뛰어난 성과를 거둔 업소들을 선정해 축하하는 세계 최초의 배달음식점 대상 시상식이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총 16개 부문의 100개 업체가 △신인상 △배민라이더스상 △신뢰의 배달상 △인기업소상 △올해의 치킨상 △올해의 카페·디저트상 △올해의 패스트푸드상 △올해의 도시락상 △올해의 피자상 △올해의 중국집상 등을 수상했다.

수상업소에는 배달의민족이 특별 제작한 메달과 상장이 주어지며, 배달의 민족 앱 내에 ‘배달대상 수상업소’ 특별 배지가 노출된다. 배달의민족 측은 올해는 매장을 방문하는 손님들도 배달대상 수상업소임을 알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매장 내에 벽에 걸 수 있는 특별현판도 함께 전달했다.

수상업소들은 수상소감을 통해 배달의민족에 고마움을 전했다. 서울에서 초밥 전문점을 운영하는 한 소상공인은 “매장이 2층에 있어 손님들이 모르시는 경우가 많았는데 배민라이더스 덕분에 매출이 늘더니 식당을 직접 찾아 홀에 오는 손님도 많아졌다”고 말했고, 부산에서 치킨집을 운영하는 한 소상공인은 “업소와 배달의 민족 앱, 배달기사분들의 성공을 향해 달리는 세발자전거의 한 축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배달의민족 앱을 운영하는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한해 동안 음식으로 사람들에게 행복을 주신 전국의 배달업소 사장님께 감사의 뜻을 전하는 것이 대한민국 배달대상의 취지”라며 “오늘 하루만큼은 배달의민족이 준비한 식사와 재밌는 프로그램을 즐기면서 내년을 위한 힘을 얻어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사록기자 sar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