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파트너즈파크 손잡은 구혜선, 과거 “익숙한 걸 벗어나는 걸 잘 못 해” YG에 당연하게 있어

  • 박재영 기자
  • 2018-01-03 11:11:51
  • TV·방송
파트너즈파크 손잡은 구혜선, 과거 “익숙한 걸 벗어나는 걸 잘 못 해” YG에 당연하게 있어
파트너즈파크 손잡은 구혜선, 과거 “익숙한 걸 벗어나는 걸 잘 못 해” YG에 당연하게 있어

배우 구혜선 파트너즈파크 전속계약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그가 14년간 몸담았던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배우 구혜선은 최근 14년간 몸담았던 YG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이 끝이 났다.

구혜선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YG를 나갈 생각은 없다”며 “그냥 이젠 당연하게 여기(YG) 있는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오래 있었던 장소나 오래 키운 애완견을 떠날 수는 없다고 생각한다. YG도 마찬가지다. 익숙한 걸 벗어나는 걸 잘 못 한다”고 밝혔다.

이어 당시 구혜선은 “YG는 연기자 시스템이 그렇게 좋지 않다”며 “활동할 때 소속사가 있으면 좋지만 없어도 그렇게 중요하지 않다”고 고백했다

한편, 배우 구혜선이 새 둥지를 튼 파트너즈파크 홈페이지에 접속자가 몰려 접속이 불가능하다.

파트너즈파크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해당 홈페이지는 트래픽 초과로 차단됐습니다’라는 문구가 보인다.

[사진=안재현 SNS 캡처]

/서경스타 박재영기자 pjy0028@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