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JTBC 측 "윤아, '효리네 민박2' 알바생 확정…오늘 첫 녹화"

  • 양지연 기자
  • 2018-01-08 16:53:56
  • TV·방송
[공식입장] JTBC 측 '윤아, '효리네 민박2' 알바생 확정…오늘 첫 녹화'
/사진=서경스타 DB
걸그룹 소녀시대 윤아가 ‘효리네 민박2’ 새 아르바이트생이 됐다.

JTBC 관계자는 8일 서울경제스타에 “윤아가 ‘효리네 민박2’ 새 아르바이트생으로 출연하는 것이 맞다”며 “오늘(8일) 첫 녹화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효리네 민박’은 가수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실제 거주 중인 제주 집을 민박집으로 운영하며, 다양한 나이와 직업의 사람들과 함께 생활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시즌1에서는 이효리-이상순 부부에 아르바이트생 아이유가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앞서 아이유가 tvN ‘나의 아저씨’ 촬영으로 시즌2 합류가 불발되며 새 아르바이트생에 기대가 모였던 상황.

‘효리네 민박’은 지난해 6월부터 9월까지 방송된 ‘효리네 민박’은 최고 시청률 10%(닐슨코리아 전국기준)을 기록하는 등 많은 사랑을 받으며 시즌2까지 이어지게 됐다.

시즌1과 마찬가지로 가요계 선후배인 이효리-이상순 부부와 윤아가 어떤 케미를 자아낼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서경스타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