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영원한 권력은 없다

현장이야기 - 잘못된 만남

  • Mary Bath Griggs
  • 2018-02-27 10:20:14
  • 바이오&ICT
영원한 권력은 없다

마사 로빈스, 막스 플랑크 연구소의 진화 인류학 연구 과학자

우간다의 브윈디 천연국립공원에서 고릴라들끼리의 큰 싸움은 흔하지 않다. 그러나 일단 벌어지면 지배권이 바뀐다. 권력 서열이 바뀌는 것이다. 그 중 가장 기억에 남는 것은 지난 2001년 ‘루키나’라는 이름의 젊은 수컷 고릴라가 우두머리인 ‘제우스’의 자리를 뺏으려 한 것이었다.

우두머리는 무리가 음식을 먹을 자리를 정할 수 있고, 많은 암컷과 짝짓기를 할 수 있으므로, 우두머리 자리를 놓고 벌이는 경쟁은 치열하다. 둘의 싸움은 무려 3년이나 지속 되었다. ‘루키나’가 충분히 커져 ‘제우스’를 쓰러뜨릴 수 있을 때까지 투쟁의 연속이었다.

이후 ‘루키나’는 11년을 집권하면서, 새로운 멤버들을 무리에 끌어들였다. 우리 모두는 그가 앞으로도 몇 년은 더 집권할 수 있으리라고 생각했다.

그러나 어느 날 ‘루키나’가 죽었다는 소식을 들었다. 다른 고릴라에게 싸우다 죽은 것이 아니라, 둥지에 누워 있다가 벼락을 맞은 것이었다. 이런 사고는 동물 세계에서 벌어졌을 때 더욱 충격적인 것 같다. 그 소식을 들으니, 최고의 자리에 올라 있을 때 세상이 그야말로 번개같이 바뀐다는 것이 새삼 실감이 났다.



서울경제 파퓰러사이언스 편집부 / Mary Bath Griggs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