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롯데, 온라인에 3조 베팅…"2022년 e커머스 시장 1위 도약"

8개 온라인몰 통합 'O4O' 전략 통해 옴니채널 완성
e커머스 사업본부 8월 신설…5년 내 매출 20조 목표
"신세계보다 그룹 시너지효과 자신" 치열한 승부 예고

  • 박준호,이재유 기자
  • 2018-05-15 17:20:20
  • 생활

롯데, 온라인, 통합

롯데, 온라인에 3조 베팅…'2022년 e커머스 시장 1위 도약'

오프라인 유통 강자인 롯데가 온라인 사업에 승부수를 던졌다. 백화점·마트·홈쇼핑·면세점 등 롯데 계열사별로 운영하던 8개의 온라인몰을 통합하고 오는 2022년까지 온라인에서 매출 20조 원을 달성하겠다는 비전이다. 이를 위해 온라인 사업에 3조원 가량을 투자하며 옴니채널을 완성할 롯데만의 ‘O4O(On-line for Off-line)’ 전략도 추진한다고 밝혔다. 앞서 온라인 사업 비전을 밝힌 신세계그룹과의 치열한 승부가 예상된다.

롯데, 온라인에 3조 베팅…'2022년 e커머스 시장 1위 도약'
강희태 롯데쇼핑 대표가 15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롯데 e커머스사업본부 전략 및 비전 소개를 하고 있다. /권욱기자

롯데쇼핑(023530)은 15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이 같은 온라인 사업 전략을 발표했다. 통합 온라인몰은 롯데쇼핑이 맡아 운영한다.

강희태 롯데쇼핑 대표이사는 “e커머스를 오프라인 사업과 연계해 어떻게 시너지 효과를 낼지가 롯데의 숙명적 과제”라며 “성과를 내지 못하면 롯데의 (유통) 선도업체 유지에 불확실성이 생길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신세계가 저희보다 조금 더 앞서고 있고 잘하고 있다고 인정한다”면서도 “롯데는 신세계에 없는 다양한 오프라인 채널이 있고 온라인 회원도 신세계의 2배 이상이어서 시너지 효과가 더 클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는 우선 온라인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e커머스 사업본부’를 8월 신설하기로 했다. e커머스 사업본부는 계열사별 온라인 시스템 인력과 연구개발(R&D) 조직을 통합한 것이다. 롯데백화점과 롯데마트 등을 운영하는 롯데쇼핑이 이끈다. 이를 위해 롯데쇼핑은 앞서 온라인 전문 계열사인 롯데닷컴을 흡수합병했다. 아울러 통합 온라인몰은 중소 파트너사와의 상생의 장으로도 활용한다는 것이 롯데의 설명이다.

세부 전략도 공개했다. 국내 최다 멤버스 회원(3,800만명)과 오프라인 채널(1만1,000여개)을 운영하는 역량을 바탕으로 롯데만의 O4O전략을 통해 옴니채널을 완성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계열사별 고객 구매 데이터를 통합한다. 온·오프라인 회원의 구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고객에게 어느 곳에서나 완벽한 큐레이션 쇼핑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또 1만1,000여개의 오프라인 채널을 배송 거점 구축으로 활용해 예약 배송, 실시간 배송 등 고객이 좀 더 편리하게 배송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확대한다. 옴니채널 체험 매장, 무인점포도 늘려나간다. 미래형 쇼핑과 관련해서는 인공지능(AI) 기반의 보이스(Voice) 커머스에 집중한다. 이미 IBM과 협력을 통해 관련 엔진을 개발하고 시스템을 도입하고 있다.

롯데는 O4O 전략을 통해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지난 2014년 이후부터 추진해 온 ‘옴니채널(온·오프라인, 모바일 유통채널 융합)’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롯데의 지난해 온라인 매출은 약 7조원 규모로 온라인 유통업계 1~2위인 G마켓과 11번가에 이어 3위 수준이다.

롯데의 이번 온라인 비전 발표로 신세계그룹과 경쟁이 예상된다. 앞서 신세계그룹은 외국계투자가로부터 유치한 자금 1조원을 바탕으로 신세계백화점과 이마트로 나뉜 온라인사업부를 통합하고 e커머스 사업을 전담할 신설법인을 만들겠다는 계획을 공개한 바 있다. 강 대표이사는 “옴니채널 완성을 위한 롯데만의 O4O 전략을 통해 2022년까지 매출 20조원, 업계 1위를 달성하겠다”고 말했다./이재유·박준호기자 violato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