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루이 비통 최초 여성 콜렉션 팝업 매장 오픈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1층 팝업에서 2018 FW 선공개

  • 심희정 기자
  • 2018-07-13 14:17:22
  • 생활
루이 비통 최초 여성 콜렉션 팝업 매장 오픈

루이 비통 최초 여성 콜렉션 팝업 매장 오픈
루이 비통 2018 가을겨울 여성 콜렉션 팝업 스토어 익스클루시브 제품. 메탈릭 피스가 돋보이는 블랙 컬러의 트위스트 백, LV 윈저 플뢰르 더블 링, 브로치, 이어링. 이들은 영국의 버킹엄 궁에서 영감을 받은 제품으로 진주와 블랙 에나멜 소재의 플라워 장식이 돋보인다.

루이 비통 최초 여성 콜렉션 팝업 매장 오픈
루이 비통 2018 가을겨울 여성 콜렉션 팝업 스토어 프리 론칭 제품.

루이 비통이 여성 콜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니콜라 제스키에르(Nicolas Ghesquiere)의 2018 FW 여성 콜렉션 팝업 매장을 13일부터 26일까지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1층에서 운영한다.

콜렉션 공식 론칭 예정인 27일에 앞서 한국, 영국, 일본, 홍콩 총 4개국 대표 매장 1 곳을 선별해 전 세계적으로 4개 매장에 한해 선공개하는 것이다. 런던 셀프리지(Selfridges), 도쿄 이세탄(Isetan), 홍콩 랜드마크와 더불어 국내에서는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내 팝업 매장에서만 공개한다.

팝업 매장의 디자인은 금색 디테일과 하얀 구조물이 돋보이는 투명한 루이 비통 트렁크의 형태에서 고안됐다. 시각적으로 돋보이는 카펫의 패턴과 어우러진 시노그래피는 프렌치의 정수를 담고자 한 2018 가을-겨울 여성 컬렉션의 영감을 재해석했다.

루이 비통이 매장 외 공간에서 메종의 다채로운 여성 콜렉션 제품을 선공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 팝업 매장에서는 지난 3월 파리 패션쇼에서 공개된 슈즈 및 의류 콜렉션을 가장 먼저 만나볼 수 있을 뿐 아니라 가죽제품 및 액세서리 등 팝업 매장에서만 구매 가능한 한정판 제품을 함께 선보인다.
/심희정기자 yvett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