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자동차

[오늘의 자동차] 포드코리아, ‘2018 포드 뉴 서비스 모바일’ 출범

"숙련된 정비사 현장 긴급출동"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는 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해 ‘2018 포드 뉴 서비스 모바일’을 시작한다고 31일 밝혔다.

‘2018 포드 뉴 서비스 모바일’은 긴급출동 서비스를 통한 견인 서비스를 받을 수 없는 지역에 있거나 또는 현장 수리가 가능한 차량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다. 긴급 조치 후 필요 시 인근의 포드서비스센터와 연계해 관련 조치나 수리를 진행해 고객은 언제 어떤 상황에서도 최고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현장 조치가 가능하다고 판단되는 경우 숙련된 포드 테크니션이 현장에 직접 찾아가 고객들의 차량 문제 해결을 돕는다. 전국 포드 딜러사에 배치된 총 15대의 쿠가(kuga) 서비스 지원 차량으로 신속한 현장 출동을 제공한다.

정재희 포드코리아 대표는 “2018 포드 뉴 서비스 모바일은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곳은 어디든 포드 정비사들이 친절하게 다가가는 서비스”라면서 “더 확대된 서비스 가능 지역 및 출동시간 단축으로 운전 중 예상하지 못한 긴급한 상황을 맞은 고객들에게 현장에서 신속한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포드코리아는 지난 2012년부터 현장 수리지원 서비스인 ‘포드 서비스 모바일’을 운영해오고 있으며 이번 ‘2018 포드 뉴 서비스 모바일’의 출범으로 제주도를 포함해 전국에 서비스를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2018 포드 뉴 서비스 모바일’은 포드 고객센터(1600-6003)를 통해 지원 신청할 수 있다.
/조민규기자 cmk2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