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2살 아이가 하루 두갑…인도네시아 유아 담배 중독 논란

인도네시아 5,700만명 흡연…연간 20만명 담배질환 사망

  • 장유정 기자
  • 2018-08-17 10:08:28
  • 정치·사회

인도네시아 담배 흡연 유아 중독

2살 아이가 하루 두갑…인도네시아 유아 담배 중독 논란
인도네시아 유아 담배 중독 논란이 일고 있다./이미지투데이

인도네시아의 2살짜리 남자아이가 하루에 많게는 두 갑씩 담배를 피워 논란이 일고 있다.

외신 등은 서 자바 주 수카부미 리젠시 치바닥 지역에 사는 RAP(2)이 한 달 반 전부터 심한 담배 중독 증상을 보였다고 17일(현지시간) 소개했다. 어머니 마랴티(35)는 “처음에는 바닥에 떨어진 꽁초를 줍더니 지금은 정말로 담배를 피운다”고 전했다. 현재 RAP는 하루에 많게는 40개비씩 담배를 피우고 있다. 밤에도 담배 한 대를 피워야 잠이 드는 것으로 알려졌다. 마랴티는 “담배를 줄 때까지 떼를 쓰고 종일 울어대 안 줄 수가 없다. 어떨 때는 마을의 다른 어른들에게 담배를 얻어 피우기도 한다”고 말했다. RAP의 아버지 미스바후딘(36)은 “나도 담배를 피우지만 일할 때뿐이고 저렇게 자주 피우지는 않는다”며 “조만간 중독 증상 치료를 위해 의료기관을 찾을 것”이라고 전했다.

인도네시아에서는 2010년에도 남 수마트라 주의 생후 20개월 어린이가 하루 두 갑씩 담배를 피워 논란이 됐다. 인도네시아에서는 인구의 3분의 1에 해당하는 5,700만 명이 담배를 피우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남성 흡연율은 76%에 달해 세계에서 가장 높고 미성년자의 흡연 문제도 심각한 사회 문제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인도네시아에서 연간 20만 명이 담배 관련 질환으로 사망한다고 추산한 바 있다.

/장유정인턴기자 wkd1326@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