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기획·연재

카카오-현대·기아차, AI기반 인포테인먼트 기술 확대 나선다

  • 김병주 기자
  • 2018-08-30 11:54:28
  • 기획·연재
카카오-현대·기아차, AI기반 인포테인먼트 기술 확대 나선다
[사진=카카오]

[서울경제 포춘코리아 김병주 기자] 카카오와 현대·기아자동차가 인공지능(AI)과 스마트카 영역에서 협력을 강화한다.

이를 위해 카카오와 현대·기아자동차는 카카오의 통합 AI 플랫폼 ‘카카오 i’를 현대·기아자동차 인포테인먼트 기술에 확대 적용하는 공동 개발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우선 양사는 2019년 출시될 신차에 카카오의 스마트 스피커 ‘카카오미니’에서 서비스 중인 다양한 기능을 우선적으로 적용한다. 또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및 공조 제어 등 차량의 각종 편의 장비들을 음성으로 제어하는 기능도 구현해 운전자 편의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장기적으로는 카카오톡 전송/읽어주기, 보이스톡 발신 등 커뮤니케이션 기능 추가 등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병학 카카오 AI Lab 총괄 부사장은 “자동차는 카카오가 AI 기술로 편리함을 만들어내고자 집중하는 공간”이라며 “양사가 긴밀히 협력해 자동차에서 일상의 혁신을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추교웅 현대·기아차 인포테인먼트 개발실 이사도 “카카오와의 강력한 동맹으로 미래 자동차 핵심 경쟁력으로 손꼽히는 커넥티드 카 서비스에 대한 선제적 대응체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소비자들의 기대를 뛰어넘는 혁신적인 서비스 개발을 위해 연구개발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카카오와 현대·기아자동차는 이미 작년 9월 제네시스 G70 차량에 양사가 공동 개발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을 적용한 바 있다. 현재 해당 기술은 현대·기아차 대부분 차량에 적용됐다. /bjh1127@hmgp.co.kr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