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문화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예술성과 창의성의 정점”에 반하다

  • 정다훈 기자
  • 2018-09-06 15:43:18
  • 문화


20년 만에 최초로 성사된 인터내셔널 투어로 한국 관객과 만나게 될 뮤지컬 <라이온 킹>에 메이크업 아티스트 이사배, 영화 유튜버 발없는새, 뮤지컬 평론가 원종원, 음악 평론가 임진모까지 분야를 망라한 아티스트와 전문가들의 격찬이 이어지며 주목 받고 있다.

뉴욕 타임즈가 “신이 손길마저 느껴진다”라고 극찬한 바 있는 뮤지컬 <라이온 킹>은 의상, 무대, 조명 등 모든 디자인 부문을 휩쓸며 70개 이상의 주요 상을 모두 거머쥔 작품. 또한 뛰어난 무대 예술과 디자인으로 분야를 망라한 다양한 아티스트들에게 영감을 주는 작품으로 유명하다. 한국에서도 개막 소식이 알려지자마자 공연을 해외에서 먼저 공연을 관람한 국내 아티스트와 유튜버를 비롯해 음악, 뮤지컬 평론가들의 격찬이 쏟아지며 뜨거운 분위기를 더욱 고조 시키고 있다.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예술성과 창의성의 정점”에 반하다

메이크업 아티스트이자 뷰티 크리에이터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이사배는 “(보는 내내) 색감의 표현이 정말 상상이상이다. 정말 완벽한 색감들도 표현되어 있고 선 하나의 디테일, 작은 빔 효과까지 너무 섬세하다.”라며 무대의 아름다움에 찬사했다. 또한 “뷰티 크리에이터로 많은 영감을 많이 받았다. 기회가 된다면 공연의 색감에서 영감을 받은 메이크업에 도전해 보고 싶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사배는 싱가포르에서 <라이온 킹>을 관람하고 배우들을 직접 만났는데 영상은 ‘리얼리사배’ 유튜브 채널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영화 리뷰 전문 크리에이터이자 탑 유튜버 발없는새는 “마치 마술을 보는 것 같아서 시종일관 눈을 뗄 수 없었다. 놀라운 상상력에 감탄했다”라며 놀라움을 드러냈다. 발없는새는 작품에 대한 깊이 있는 이해와 풍부한 지식을 배경으로 한 리뷰 가이드로 27만 명이 넘는 구독자를 거느린 스타 유튜버이다. <라이온 킹>이 생애 첫 뮤지컬 관람작이라는 그는 “<라이온 킹>은 진짜 살아있는 공연이다. 원작과는 전혀 다른 경험이고, 전혀 다른 방식으로 무대화했다.”라고 감탄했다. 그는 유튜버로 활동한 이후 뮤지컬로는 최초로 <라이온 킹> 가이드 리뷰를 제작해 관심을 모았는데, 영상은 ‘발없는새’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브로드웨이와 웨스트엔드 프로덕션을 비롯 <라이온 킹>의 전 세계 프로덕션을 관람한 원종원 뮤지컬 평론가 (순천향대 교수)는 이번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에 “남아프리카 배우들이 직접 표현하는 생동감과 리듬감이 살아있는 공연”이라며 만족감을 표했다. 또한 “비행기를 타고 뉴욕까지 가지 않는다면 이번 인터내셔널 공연을 보는 게 가장 좋은 선택”이라고 밝히며 “<라이온 킹>을 보지 않고 뮤지컬에 대해 이야기할 수 없다. 이번 공연을 보면 왜 <라이온 킹>이 세계적으로 기념비적 성과를 세웠는지 알 수 있을 것 것”이라며 밝혔다.

임진모 음악평론가는 “음악을 처음 들었을 때 충격이었다”라며 “<라이온 킹>은 시작부터 끝까지 새롭고 놀라운 음악으로 펼쳐진다” 라고 설명했다. “감흥 넘치고 감동적인 사운드를 접하게 되는데, 예술성과 창의성의 정점”이라며 <라이온 킹>의 음악적 성취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극찬한 <라이온 킹>의 오리지널의 감동을 만날 수 있는 인터내셔널 투어는 현재 예술의전당을 비롯해 인터파크, 예스24, 옥션, 티켓11 번가, 멜론티켓, 하나티켓 등 전 예매처와 위메프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9월 10일(월)까지 BC카드로 결제 시 최대 1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오는 11월 대구에 가장 먼저 상륙하는 <라이온 킹> 인터내셔널 투어는 11월 9일부터 12월 25일까지 대구 계명아트센터에서 공연되며, 서울에서는 2019년 1월 10일부터 3월 28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공연된다. 부산에서는 2019년 4월 드림씨어터 개관작으로 공연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추후 오픈 예정이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