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전국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확인은 어디서…학부모 '패닉' 이어져

  • 김진선 기자
  • 2018-10-12 15:50:15
  • 사회일반
전국 비리 유치원 명단 공개 확인은 어디서…학부모 '패닉' 이어져
사진=MBC 뉴스 홈페이지

전국 비리 유치원 명단이 공개되자 학부모들 사이에서 충격적이라는 이야기가 쏟아지고 있다.

지역 내 다수의 유치원이 적발된 것은 물론, 아이들의 학습을 위해 지출한 교육비가 정작 엉뚱한 곳으로 줄줄 새고 있다는 것이 확인되면서 일부 부모는 분통을 터트리고 있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11일 전국 17개 시도교육청이 2013년∼2017년 감사를 벌인 결과 총 1878개 사립유치원에서 5951건의 비리가 적발됐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블로그를 통해 “아이들을 위해서 쓰라는 유치원 교비로 성인용품을 사고, 명품 가방을 사고, 원장의 외제차를 수리한 사례들이 있었다”며 “공개된 사립유치원 비리가 빙산의 일각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전수 조사가 아니라 17개 시도교육청이 자체 기준에 따라 일부 유치원을 선별해 이뤄진 것으로 비리유치원은 실제로 더 많을 수도 있다.

한편, 비리 유치원 명단은 MBC 뉴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