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SE★초점] 성추행 이윤택, 진정성 있는 사과는 없었다...“18년간 관행적으로 이뤄진 일“

[SE★초점] 성추행 이윤택, 진정성 있는 사과는 없었다...“18년간 관행적으로 이뤄진 일“

정다훈 기자2018-02-19

“성폭행은 사실과 달라..강제적으로 이뤄지지 않았다” “사실과 진실이 밝혀진 뒤 그 결과에 따라 응당 처벌받을 것”성추행 및 성폭행 논란의 중심에 선 극단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의 진정성 있는 사과는 없었다. 성추행 및 성폭행 논란의 중심에 선 극단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이 19일 오전 10시 서울 명륜동 30스튜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