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타타대우, 두산인프라 개발 고성능 엔진 장착 상용차 첫 인도




타타대우상용차가 지난 25일 신형 유로6 DX12 엔진을 장착한 ‘프리마 1호차’를 첫 고객에게 인도했다고 26일 밝혓다.

두산인프라코어가 개발한 유로6 DX12엔진은 연료 공급과 분사를 전자적으로 제어하는 커먼 레일 시스템을 채택했고, 유해물질 차단을 위한 고효율 SCR(선택적 환원 촉매) 등 첨단 신기술이 적용된 고성능·친환경 엔진이다. 최고 출력 460마력, 최대 토크 225kg의 파워를 기본으로 저속에서도 강력한 힘을 발휘한다. 또 CCV 필터와 에어히터를 장착하지 않고서도 제 성능을 낼 수 있도록 개발돼 유지 보수 비용을 낮춘 것이 특징이다. 엔진에 대한 무제한 무상 보증수리는 국내 최장인 5년이 기본 제공된다.



김방신 타타대우상용차 사장은 “ DX12 엔진을 프리마 16개와 노부스 9개 등 총 25개 트럭 모델에 탑재해 판매한다”며 “고객과 환경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것이야 말로 타타대우상용차가 제시하는 기본 원칙”이라고 말했다.
/김민형기자 kmh204@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7 17:10:3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