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자본시장 핀테크 스타트업 ㈜세븐핀테크와 파봇㈜, 상호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안재후 기자
  • 2017-12-19 10:29:45
  • 기업
자본시장 핀테크 스타트업 ㈜세븐핀테크와 파봇㈜, 상호 협력을 위한 MOU 체결
(왼쪽부터) 세븐핀테크CTO 김현진, CEO김종현, 파봇 CEO변인선, CTO심한섭
자본시장 오픈플랫폼을 활용한 최초 상용화서비스를 시작한 로보어드바이저 핀테크 스타트업 파봇(대표 변인선)과 모바일기반의 소셜트레이딩 플랫폼 ‘월스트릿파이터’ 개발사인 세븐핀테크(대표 김종현)는 자본시장 핀테크 산업의 활성화와 로보어드바이저 및 소셜트레이딩의 기술 개발, 마케팅을 위한 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파봇과 세븐핀테크는 ㈜코스콤의 핀테크 테스트베드센터에서 자본시장 오픈플랫폼을 활용한 공동 기술 개발을 진행중이며, 최초 상용화 서비스에 성공한 스타트업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자본시장 핀테크 활성화를 위한 기술 및 마케팅을 공유하며, 제도권 증권사에 의존하지 않고 자생할수 있는 스타트업으로서의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세븐핀테크 김종현 대표는 “핀테크 스타트업간의 MOU는 서로가 가지고 있는 장점을 극대화 시키며 자본시장 핀테크산업의 발전과 활성화에 있어서 큰 의미가 있다. 머신러닝기반의 로보어드바이저 선두주자인 파봇과의 MOU를 통해 수준 높은 핀테크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파봇의 변인선 대표는 “그 동안 세븐핀테크와 좋은 관계를 유지해 온 만큼, 이번 MOU를 통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되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세븐핀테크와 파봇간의 기술 교류나 공동마케팅을 통해 핀테크 산업에 활기를 불어넣겠다” 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