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대륙의 실수에 지갑 여는 한국 소비자 … 中 직구 규모 껑충

  • 변수연 기자
  • 2018-01-30 08:53:01
  • 생활

중국, 직구, 이베이



대륙의 실수에 지갑 여는 한국 소비자 … 中 직구 규모 껑충
한국 소비자들이 중국 제품에 눈을 돌리고 있다. 국내 직구족들이 이제는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를 앞세운 중국 제품에 눈길을 돌리고 있는 것이다.

30일 G마켓과 옥션을 운영하는 이베이코리아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의 해외 직구 거래 규모는 2016년 대비 114% 증가했다. 1년 만에 거래 규모가 두 배 이상 성장한 것이다. 이베이코리아 해외 직구 전체에서 중국 시장이 차지하는 비중도 15%에서 25%로 크게 늘었다.

이베이코리아에 따르면 인기 품목으로는 계절가전과 생활가전이 손꼽힌다. 계절가전의 경우 1년 새 13배 이상(1201%) 판매량이 늘면서 중국 직구 시장 성장을 견인했다. 황사, 미세먼지 등 영향으로 샤오미 공기청정기 시리즈가 큰 인기를 끌었다. 무선 진공청소기와 로봇청소기로 대표되는 생활가전도 1년 새 9배 이상(825%) 뛰었다.

이베이코리아 측은 중국 해외직구의 성장요인으로 ‘글로벌 셀러 직입점’ 시스템 도입을 꼽았다. ‘글로벌 셀러 직입점’ 방식은 판매자가 현지에서 판매하는 물품을 국내에 바로 판매, 배송해주는 시스템으로 다양한 상품을 확보하고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기여했다는 분석이다. 여기에 관부가세 포함, 무료배송 등 국내 상품 구매와 크게 차이가 없는 손쉬운 결제 시스템도 한 몫 했다고 덧붙였다./변수연기자 dive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