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경제 · 금융경제·금융일반
캐논, ‘유튜버카메라’ 파워샷 G 시리즈 3종 ‘배터리 1+1 증정’ 프로모션 실시

- 캐논 파워샷(PowerShot) G1 X Mark Ⅲ, G7 X Mark Ⅱ, G9 X Mark Ⅱ 등 G시리즈 주요 제품 3종 구매 시 기본 배터리에 추가 배터리 증정

- 정품 등록 및 이벤트 응모절차 생략, 제품 패키지에 추가 배터리 동봉해 소비자 편의 고려 및 체감 혜택 극대화

PowerShot G 시리즈 배터리 1+1 증정 이벤트




[서울경제 포춘코리아 편집부] 디지털 이미징 기술 선도 기업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대표이사 요시카이 슌지)이 ‘유튜버 카메라’로 인기를 끌고 있는 파워샷 ‘G7 X Mark Ⅱ’ 등 1인 미디어 시장에서 주목 받고 있는 캐논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 라인업 파워샷(PowerShot) G 시리즈 제품 3종에 대해 지난 7월 1일(월)부터 올해 말까지 배터리를 하나 더 주는 ‘파워샷 G 시리즈 배터리 1+1 증정 이벤트’를 실시한다.

캐논의 ‘파워샷 G시리즈’는 첫 모델인 ‘파워샷 G1’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부터 APS-C 사이즈의 DSLR 급 이미지센서를 탑재한 파워샷 ‘G1 X Mark Ⅲ’까지 꾸준히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스테디셀러 라인업이다. 2018년 상반기 국내 1인치 센서 카메라 시장에서 누적 1위를 달성해오고 있다. 작은 사이즈에 가벼운 무게, 고화질을 갖춰 동영상 소비가 늘어난 최근 1인 미디어 시장에서 유튜버나 브이로거 등 1인 크리에이터들의 선호도가 높은 편이다.

이번 프로모션은 1인 미디어 선호도가 높은 캐논 파워샷 G 시리즈 주요 제품(▲G1 X Mark Ⅲ ▲G7 X Mark Ⅱ ▲G9 X Mark Ⅱ)에 대해 배터리(NB-13L, 캐논 e스토어가 59,000원)를 추가 증정해, 좀 더 오랜시간 사진 및 동영상 촬영 등 콘텐츠 제작이 가능하도록 하기 위해 마련된 이벤트다.



정품 등록 후 홈페이지 내에서 이벤트 신청을 해야 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출고 때부터 제품 패키지 내에 사은품 배터리를 추가로 동봉해 소비자들의 편의를 높이고 고객 체감 혜택을 극대화했다. 이벤트 대상 제품에는 제품 박스에 베터리 추가 증정 대상 제품임을 알려주는 스티커가 부착되어 있다.

이벤트 대상 제품인 ▲파워샷 G1 X Mark Ⅲ는 파워샷 G 시리즈의 플래그십 모델로, 캐논 DSLR 카메라에 탑재하는 APS-C 사이즈 이미지 센서를 장착해 월등한 해상력을 구현하며 약 375g에 불과한 무게로 휴대성 또한 갖췄다. 유튜버 뿐만 아니라 최근 블로거나 인스타그래머 사이에서 브이로그 카메라로도 인기를 얻고 있는 ▲파워샷 G7 X Mark Ⅱ는 한 손에 들어오는 작은 사이즈임에도 강한 퍼포먼스를 보여주는 제품으로, 35mm 환산 화각 24-100mm의 광학 4.2배 줌 렌즈와 180도 틸트가 가능한 LCD 액정 탑재 등으로 셀프 촬영에 최적화 돼 있다. ▲파워샷 G9 X Mark II는 지난해 출시 한 달만에 초도 물량이 완판 될 정도로 큰 인기를 끈 제품이다. 국내 최소형, 최경량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로, 손바닥보다 작은 사이즈에 커피 한잔보다 가벼운 182g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휴대하며 언제 어디서나 고화질의 촬영을 이어갈 수 있다.

캐논 ‘파워샷 G 시리즈 배터리 1+1 증정 이벤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 공식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하제헌 기자 azzuru@hmgp.co.kr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