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씨네타운' 장소연,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로 첫 포상 휴가, 더 친해진것 같아"

  • 정진수 기자
  • 2018-07-11 11:45:36
  • TV·방송
'씨네타운' 장소연,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로 첫 포상 휴가, 더 친해진것 같아'
/사진=SBS 파워FM

배우 장소연이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로 첫 포상휴가를 다녀온 소감을 전했다.

11일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 영화 ‘식구’ 장소연이 출연했다.

이날 장소연은 최근 종영한 JTBC 드라마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로 포상휴가를 다녀온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일본에 다녀왔다. 같이 작품 했던 팀과 가니 더 설레었다. 즐겁게 놀고 더 친해진 것 같아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이어 장소연은 안판석 감독과의 인연을 소개했다. 영화 ‘국경의 남쪽’, 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 ‘밀회’ 등 여섯 작품으로 함께 호흡을 맞췄다고.

장소연은 “감독님과 대화를 많이 하지는 않지만 늘 마음이 이해가 간다. 어떤 걸 지시하시면 바로 알 것 같은 느낌이 있다”고 전했다.

/정진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