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카카오페이 첫 투자 상품, 첫날 4시간20분 만에 ‘완판’

  • 지민구 기자
  • 2018-11-20 17:10:23
  • 바이오&ICT

카카오, 카카오페이, 투자, 크라우드 펀딩, 증권, 투자

카카오페이 첫 투자 상품, 첫날 4시간20분 만에 ‘완판’

카카오(035720)의 자회사 카카오페이가 내놓은 투자 상품이 판매 첫날 4시간 20분 만에 모두 팔렸다.

20일 카카오페이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부터 카카오톡을 통해 판매가 시작된 4개 투자 상품이 오후 3시 20분에 설정된 모집금액 총 9억7,000만원을 달성했다.

4개 상품은 채권과 부동산 등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우선 서울 노원구 아파트 담보 대출에 투자해 연 11.5% 수익률을 노리는 상품이 가장 이른 90분 만에 모집금액 7,000만원을 다 채웠다.

이어 개인 채권에 투자하는 ‘개인 채권 트렌치A1’은 연 7.5% 수익률을 목표로 하는 9개월 만기 상품으로 모집금액 6억원어치가 모두 팔려 나갔다.

아울러 온라인 쇼핑몰 판매자에게 먼저 대금을 지급해 연 6% 수익률을 추구하는 ‘온라인몰 선정산1’(모집금액 1억원)과 서울 용산구 아파트 담보 대출 상품(연 수익률 9.8% 목표·모집금액 2억원)도 각각 완판됐다.

카카오페이는 앞으로 매일 오전 11시부터 투자 상품 3~5개씩을 각각 판매할 예정이다. 주로 크라우드펀딩(온라인 소액 투자) 증권이나 펀드 등 만기 1년 미만의 중위험·중수익 투자 상품이다. 연 수익률은 10% 전후를 목표로 한다.

카카오페이의 ‘카카오투자’ 서비스는 여러 상품을 둘러보고 예상 세후 수익금을 미리 확인한 뒤 원하는 금액을 투자하는 방식이다. 별도 예치금 없이 카카오페이 연결 계좌에서 1만원부터 투자할 수 있다.
/지민구기자 mingu@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