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자동차

‘벤츠 코리아’ 리콜 언제부터? “SLK와 M클래스 등 대상” 주행 중 문제없지만 "소비자 불안감"

  • 홍준선 기자
  • 2019-01-17 15:40:14
  • 자동차
‘벤츠 코리아’ 리콜 언제부터? “SLK와 M클래스 등 대상” 주행 중 문제없지만 '소비자 불안감'
‘벤츠 코리아’ 리콜 언제부터? “SLK와 M클래스 등 대상” 주행 중 문제없지만 “소비자 불안감”

벤츠코리아가 올해 2분기부터 타카타 에어백 리콜을 시행할 것 이라고 말했다.

오늘 17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메르세데스-벤츠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김지섭 고객서비스 부사장은 “이유 불문하고 리콜이 늦어지는 것은 안된다”라며 “올해 2분기부터 대대적인 리콜을 시작할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김 부사장은 “타카타 에어백이 장착된 차량이 주행 중 문제를 일으킨 사례는 단 한 건도 보고되지 않았다”라며 “하지만 소비자들의 불안 등의 이유로 리콜을 결정한 바 있다”고 말했다.

이어 “2007년부터 2009년까지 생산된 SLK와 M클래스 등을 대상으로 지난해부터 리콜을 진행했으며 아직 3만 여대의 차량이 남은 상황”이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17일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신년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실라키스 사장은 기자와 만나 “배출가스 인증 위반 판결에 대해 유감을 표한다”며 “인증 위반에 대한 의도성이 전혀 없었으며 인증과정에서의 오해로 인한 문서 실수로 발생한 것이다”고 이야기했다.

또한, “회사 내부적으로 인증 위반 혐의에 대한 충분한 반박자료를 갖고 있으며 재판부가 이를 받아들일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사진=벤츠 코리아 홈페이지 캡처]

/홍준선기자 hjs01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